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삼성자산운용, 이화여대 기금 위탁운용사 선정…1500억원 규모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12-29 09:34

사립대학 최초 기금 위탁운용사 선정
작년 서울대 위탁사 이어 OCIO 성과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사진= 삼성자산운용

사진= 삼성자산운용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삼성자산운용이 지난해 서울대학교에 이어 이화여자대학교 기금 위탁운용사로 선정돼 외부위탁관리(OCIO)에서 부상하고 있다.

삼성자산운용은 29일 이화여대 기금 위탁운용사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사립대학으로는 최초로 기금 위탁운용사에 선정된 것으로 운용 규모는 1500억원이다.

이로써 삼성자산운용은 지난해 서울대 발전기금(2000억원)에 이어 다양한 재단, 기금, 법인 등 10여 개 고객사의 위탁 운용자금을 운용하게 됐다.

삼성자산운용은 저금리 기조에 따른 대학 재정의 어려움을 극복하고자 OCIO 사업에 적극적으로 뛰어들고 있다.

이번 입찰에서도 축적된 OCIO 운용 노하우 및 우수한 트랙 레코드(운용실적) 등을 기반으로 위탁운용사로 선정됐다고 삼성자산운용 측은 설명했다.

삼성자산운용 관계자는 "서울대 발전기금의 올해 수익률이 목표대비 우수한 성과를 기록하고 있다"며 "이화여대 기금 역시 안정적인 성과를 기반으로 재정 건전성 제고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자산운용은 사립대학 최초의 기금운용사로서 대학기금뿐 아니라 새로운 민간 OCIO 시장 개척을 위해 다양한 운용 사례를 지속적으로 확보하기로 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