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밀리의 서재, 눈동자 움직임으로 책장 넘기는 ‘시선 추적 기능’ 도입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0-12-23 12:15

자체 개발 뷰어에 ‘시선 추적 기능’ 도입…전자책 분야 최초
손 쓰기 힘든 상황은 물론 몸이 불편한 이들도 쉽게 독서 가능

밀리의 서재가 자체 개발한 뷰어에 사용자 눈동자 움직임에 따라 페이지를 넘기는 '시선 추적 기능'을 도입했다. 사진=밀리의 서재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밀리의 서재가 뷰어에 ‘시선 추적’ 기능을 도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시선 추적 기능은 전면 카메라를 이용해 눈동자의 움직임을 추적, 시선이 움직일때마다 자동으로 페이지가 넘어가도록 하는 기술이다. 전자책 분야에 적용된 사례는 국내에서 밀리의 서재가 최초다.

이번에 도입된 시선 추적 기능은 국내 유일 시선 추적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인 비주얼캠프의 기술로, 지난 11월 밀리의 서재가 정식 오픈한 밀리의 서재 자체 개발 뷰어에 적용됐다.

이번에 밀리의 서재에 도입된 시선 추적 기능은 더욱더 직관적이고 편리한 디지털 독서 환경이 구현되었다는 점에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사용자의 눈동자 움직임을 추적하는 '시선 추적 기능'. 사진=밀리의 서재

사용자의 눈동자 움직임을 추적하며, 이에 따라 자동으로 페이지가 넘어가도록 하는 버튼이 뜬다. 이 버튼을 쳐다보기만 하면 페이지가 넘어간다.

밀리의 서재는 시선 추적 기능이 기존 전자책 단말기에서 사용하는 리모컨이나 물리 버튼보다도 편리하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향후 PDF, 챗북, 만화 등의 콘텐츠에도 적용할 예정이다.

방은혜 밀리의 서재 독서플랫폼팀 팀장은 “독서하는 환경이 다양해지면서 요리를 하거나 다른 작업을 하는 등 손을 쓰기 힘든 상황에서도 시선 추적 기능을 통해 편한 독서환경은 물론, 몸이 불편하여 손을 쓰기 어려운 분들에게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선 추적 기능의 정확도와 사용성을 높여 다양한 환경에서도 독서와 무제한 친해질 수 있도록 기능 개선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에 밀리의 서재에 도입된 시선 추적 기능은 서재 회원이라면 누구나 별도의 설치 없이 개별 설정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버전8, iOS 11 이상에서 사용할 수 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