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밀리의 서재, 히가시노 게이고 최신간 전자책·오디오북 공개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0-12-18 11:35

‘블랙 쇼맨과 이름 없는 마을의 살인’ 전자책 개시
전자책 서비스 시작 2일만에 베스트 도서 1위 올라
배우 이제훈이 직접 읽은 오디오북도 단독 공개

밀리의 서재가 배우 이제훈이 직접 읽은 히가시노 게이고의 최신간 '블랙 쇼맨과 이름 없는 마을의 살인' 오디오북을 단독 공개한다. 사진=밀리의 서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해외 소설가 중 한 명으로 꼽히는 히가시노 게이고의 신간 ‘블랙 쇼맨과 이름 없는 마을의 살인’의 전자책과 오디오북을 밀리의 서재에서 만날 수 있다.

밀리의 서재는 지난달 30일 출간된 히가시노 게이고의 신작 소설 ‘블랙 쇼맨과 이름 없는 말의 살인’ 전자책과 오디오북 두 가지 버전으로 공개했다고 18일 밝혔다.

전자책은 15일 오픈했으며, 18일 밀리의 서재에서 단독으로 공개된 오디오북은 배우 이제훈이 직접 읽어 팬들과 독자의 기대감을 높였다.

히가시노 게이고의 최신간 ‘블랙 쇼맨과 이름 없는 마을의 살인’은 밀리의 서재에서 지난 15일 전자책이 공개된 이후 이틀 만에 밀리의 서재 회원들이 가장 많이 읽은 책 1위에 오르기도 했다.

밀리의 서재가 지난 15일 발간한 ‘밀리 독서 리포트 2020’에 따르면 히가시노 게이고는 완독할 확률과 완독 예상 시간 등 완독 지수가 모두 높은 해외 소설가로 분석된 바 있다.

이성호 밀리의 서재 백만권팀 팀장은 “지난달 30일 전 세계에서 동시 출간되며 화제를 모은 일본 추리소설의 대가 히가시노 게이고의 최신간을 밀리의 서재에서 전자책과 배우 이제훈이 읽은 오디오북으로 서비스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구독형 독서 플랫폼으로는 밀리의 서재가 국내 최대 규모의 보유량을 자랑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화제의 신간을 비롯해 더욱 다양한 독서 콘텐츠를 확보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신간 외에도 밀리의 서재는 ‘숙명’과 ‘동급생’, ‘방과 후’, ‘녹나무의 파수꾼’, ‘회랑정 살인사건’, ‘게임의 이름은 유죄’ 등 히가시노 게이고의 대표작 19종을 서비스하고 있다. ‘눈보라 체이스’와 ‘연애의 행방’은 오디오북으로도 서비스하고 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