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 “대한・아시아나, 통합 후 하나의 브랜드로 갈 것”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12-02 22:54

2일 오후 2시 온라인 기자간담회서 발표

오늘 오후 2시부터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진행한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 사진=간담회 갈무리.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통합이 이뤄지면 브랜드로 통할 할 것이라고 밝혔다.

2일 오후에 열린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우 사장은 “통합 후 하나의 브랜드로 가야 한다고 생각하다”며 “제3의 신규 브랜드를 만들어 통합하기에는 시간과 투자 비용이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물론 사용하지 않을 브랜드에 대해서도 어떻게 활용할지 검토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