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지니뮤직, AI와 인간의 창작 대결서 ‘감수성’으로 인간 승리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0-12-01 11:52

금상 수상한 ‘나뭇잎의 여행’ 음원 출시 예정
인간의 창작 능력 및 감수성이 네티즌의 공감 이끌어

지니뮤직이 AI와 인간의 창작곡 대결서 인간이 작곡, 작사한 곡이 우승했다고 밝혔다./사진=지니뮤직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지니뮤직이 AI와 인간의 창작 대결을 펼치는 ‘지니 창작 동요 공모전’에서 인간이 우승했다고 1일 밝혔다.

지니뮤직은 지난 9월 음악창작영역에서 AI와 인간의 창의성을 대결하는 ‘AI vs 인간의 창작대결-지니 창작 동요 공모전’을 진행했다.

네티즌들은 공모전에서 AI 창작곡과 겨루기 위해 90여곡이 창작 동요를 제출했고, 지니뮤직은 AI 창작동요 2편을 제작해 창작동요 본선대결을 펼쳤다. 지니뮤직 회원들은 블라인드 방식으로 동요를 감상하고 투표를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 공모전의 우승곡은 사람이 작사, 작곡한 노래 ‘나뭇잎의 여행’으로 36%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금상을 수상했다. 뒤이어 ‘꽃씨 타고 구름 타고’(은상), ‘살짝 쿵 반짝 쿵’(동상). ‘호호 호빵’(동상, AI 작곡), ‘도토리 도리’ (동상, AI 작곡), ‘두글자로 말해요’(동상)가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지니뮤직은 인간의 감수성과 음악 작사, 작곡 능력이 AI보다 네티즌들의 공감과 사랑을 더 많이 이끌어낸 것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이상헌 지니뮤직 전략마케팅단장은 “당사가 개최한 AI와 인간의 창작동요 대결서 인간이 승리했다”며 “지니회원들은 사람과 AI가 만든 곡을 구분하지 못했지만 감수성과 창의성이 돋보이는 곡에 더 많이 공감을 표해 사람들이 창작한 동요가 다수 수상작으로 뽑혔다”고 말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