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돌아온 '호빵 전성시대'…SPC삼립 "삼립호빵 매출 역대 최대"

기사입력 : 2020-11-25 14:26

사진 = SPC삼립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SPC삼립은 '삼립호빵' 10월 매출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SPC삼립에 따르면 삼립호빵의 지난달 매출액은 전년 동월에 비해 10% 증가했다. 갑작스레 추워진 날씨 영향도 있었지만 온라인 채널 판매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0% 늘어나는 등 언택트 수요가 증가한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여기에 굿즈(Goods)로 선보인 '호찜이'의 인기도 매출 성장에 한몫 거들었다. SPC삼립은 호빵 미니찜기 '호찜이'와 호빵 세트를 10월 초 '카카오톡 선물하기'를 통해 선보였는데, 준비된 수량 2만여개가 약 1시간 만에 모두 완판됐다.

이색 협업 제품인 ‘삼육두유호빵’, ‘미니언즈바나나호빵’, ‘허쉬초코호빵’ 등이 SNS 상에서 화제가 된 것도 판매에 힘을 실었다. 젊은 타깃층을 공략한 협업 제품들의 인증샷 게시글이 SNS상에서 5000건이 넘게 게재되며 입소문을 탔다.

SPC삼립은 이러한 성장세를 몰아 11월에도 다양한 삼립호빵 마케팅 활동을 펼친다.

먼저 매운 맛을 극대화한 신제품을 추가 출시해 젊은 고객층을 적극 공략할 예정이다. 매운 불닭 재료로 속을 채운 ‘쎈불닭호빵’, 매운 사천짜장을 넣은 ‘쎈사천짜장호빵’등 이다. ‘쎈호빵’ 시리즈는 제품 콘셉트와 어울리는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뭐하니?’의 ‘환불원정대’편 광고를 진행해 화제가 된바 있다.

코오롱FnC가 전개하는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하이드아웃(hideout)’과 협업한 ‘삼립호빵플리스굿즈’도 내놨다.

삼립호빵의 따뜻하고 폭신한 질감을 표현한 호빵 모양의 ‘쿠션’과 ‘머플러’, ‘버킷햇’을 함께 구성한 ‘플리스호빵’과 ‘플리스 재킷’ 등이다. 이를 통해 얻은 수익은 모두 주거취약계층을 돕는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삼립호빵 출시 50주년을 기념하는 ‘브랜드북’도 12월 중 선보일 계획이다.

SPC삼립 관계자는 "젊은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새로운 마케팅 활동을 다양하게 펼쳐 팬층을 확장하고 있다"며 "호빵 성수기가 12월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올해 호빵 시즌 전체 매출은 1200억 원을 돌파해 역대 최대 매출을 경신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삼립호빵은 1971년 출시된 SPC삼립의 대표 장수 제품으로, 50년간 고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 지난 시즌 누적 판매량 60억개를 돌파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