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LG전자, 일렉트로룩스 냉장고에 특허 제빙 기술 제공한다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0-10-26 16:47

프렌치도어 냉장고 제빙 기술 관련 라이센싱 계약 체결

LG 프렌치도어 냉장고 상단의 냉장실 안에 제빙장치를 탑재해 얼음을 만드는 ‘본체 제빙’ 기술의 특허 도면./사진=LG전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LG전자가 프렌치도어 냉장고에서 얼음을 만드는 제빙 기술에 관한 LG전자의 특허를 최근 글로벌 가전업체 일렉트로룩스가 사용할 수 있도록 라이센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일렉트로룩스는 1919년에 설립된 유럽 가전업체로, 스웨덴에 본사를 두고 있다.

LG전자의 프리미엄 제품인 프렌치도어 냉장고는 냉장실이 위쪽에, 냉동실이 아래쪽에 있다. 사용자가 냉동실에서 얼음을 꺼낼 경우, 허리를 숙여야 해 불편함이 있었다.

그러나 LG전자는 연구개발을 통해 고객들이 프렌치도어 냉장고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상단의 냉장실에 제빙장치를 탑재해 얼음을 만드는 ‘본체 제빙’ 기술을 개발하고 관련 특허를 등록했다.

LG전자는 냉장고에서 얼음을 만드는 제빙 기술과 관련된 글로벌 등록 특허를 700건 이상 보유하고 있다. 또한 국내외에서 판매하는 프렌치도어 냉장고에 제빙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전생규 LG전자 특허센터장 부사장은 “LG전자가 글로벌 가전시장을 선도하는 원동력인 지적재산권을 적극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