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DGB대구은행-하이투자증권, 부산 첫 복합금융점포 ‘DIGNITY 센텀시티센터’ 오픈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10-26 11:10

디그니티 5개점으로 확대…대구 3개·서울 1개·부산 1개

DGB대구은행과 하이투자증권이 복합금융점포인 ‘DIGNITY(디그니티) 센텀시티센터’를 오픈했다. /사진=DGB금융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DGB금융그룹이 부산 지역에 그룹 공동 프리미엄 브랜드 ‘DIGNITY(디그니티)’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DGB금융은 DGB대구은행과 하이투자증권의 금융복합점포를 통해 양질의 종합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DGB금융은 26일 부산 지역 고객을 위한 시너지 금융 효과를 내기 위해 부산지역의 첫 번째 복합금융점포인 ‘DIGNITY(디그니티) 센텀시티센터’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DIGNITY(디그니티) 센텀시티센터’는 해운대구 센텀스퀘어 2층과 3층에 위치해있으며, DGB대구은행의 센텀시티지점이 기존 자리한 하이투자증권과 나란히 이전 입점해 종합 금융 서비스를 선보인다.

센텀시티센터는 벡스코를 비롯하여 대규모 상업시설이 밀집해 있는 신도시에 위치해 고객의 접근성 및 충분한 주차공간의 확보로 편의성이 개선됐다.

DGB금융은 DGB대구은행과 하이투자증권과의 공동상담실을 통해 고객 중심의 상담공간으로 맞춤형 상품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DGB금융그룹은 센텀시티센터를 포함해 총 5개점의 그룹 프리미엄 브랜드 DIGNITY 금융복합센터망을 보유하게 됐다. 현재 DGB금융은 △대구 3개점, 본점센터·제2본점센터·월배센터 △서울 1개점, 강남센터 △부산 1개점, 센텀시티센터 등을 보유하고 있다.

DGB금융그룹 관계자는 “은행과 증권의 금융복합점포를 통해 종합자산관리서비스를 제공해 부산 지역 고객들에게 신뢰할 수 있는 DGB만의 차별화된 금융서비스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DGB금융그룹은 앞으로도 다양한 시너지 영업을 통해 미래금융을 선도하는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덧붙였다.

해운대구 센텀스퀘어에 위치한 ‘DIGNITY(디그니티) 센텀시티센터’ 외관. /사진=DGB금융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