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OK저축은행, 간편결제 특화 ‘간편송금OK통장’ 출시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0-09-25 09:51

월 10회 이상 간편송금·간편결제 시 우대금리

사진=OK저축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OK저축은행이 간편결제 특화 '간편송금OK통장'을 출시한다.

OK저축은행은 간편결제와 간편송금에 특화된 자유입출금예금인 ‘간편송금OK통장’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개설한 계좌를 △카카오페이 △토스 △페이코 △네이버페이 간편송금·결제 서비스에 등록한 뒤 월 10회 이상 간편송금 및 결제를 이용할 경우 우대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횟수는 제휴 플랫폼에 상관없이 전체 간편송금과 결제 실적 합산으로 산정된다.

기본금리는 △100만 원 이하 연 1.5%(세전) △100만 원 초과 분 연 1.0%(세전)다. 우대 요건 충족 시 익월 각 0.5%p씩 우대돼 △100만 원 이하 연 2.0%(세전) △100만 원 초과 분 연 1.5%(세전)가 적용된다.

해당 상품은 변동금리 상품으로, 기본금리 변경 시 변경일 기준으로 적용된다. 우대금리의 경우 전월 실적에 따라 매월 변동된다.

선착순 1000명에 한정해 판매되며, OK저축은행 영업점방문 또는 OK저축은행 모바일뱅킹앱을 통해 개설할 수 있다.

OK저축은행 관계자는 “해당 상품은 용돈 및 생활비 등의 소액 자금이라도, 더 높은 금리로 운용하고 싶은‘ 알뜰족’고객들을 위한 맞춤형상품”이라며 “오픈뱅킹으로 금융 간 경계가 허물어지고 있는 만큼, 고객의 이용 편의성과 실리에 초점을 맞춘 상품이기에 그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