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디지털 혁신 ‘맞손’ 손태승-구현모…금융·ICT 융합 협업 본격 추진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8-19 11:40

양사 데이터 활용한 마이데이터 협업 추진
금융 사업에 디지털혁신 추진해 패러다임 전환

권광석 우리은행장과 구현모 KT그룹 대표이사,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이동면 BC카드 사장(왼쪽부터)이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손태승닫기손태승기사 모아보기 우리금융그룹 회장과 구현모닫기구현모기사 모아보기 KT 대표이사가 공동 마케팅부터 디지털 신사업 추진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우리금융그룹과 KT그룹은 19일 대한민국 디지털 금융 산업을 선도하기 위해 금융·ICT 융합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협약식에는 손태승 회장과 구현모 대표, 권광석닫기권광석기사 모아보기 우리은행장, 이동면 BC카드 사장 등 두 그룹 주요 계열사 사장단이 참석해 AI·빅데이터 기반의 금융 디지털전환 및 금융 AI 인력 육성, 데이터 활용 공동 신사업 등에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6월 손태승 회장과 구현모 대표가 공동 제안했던 금융·ICT 융합을 통한 협력 약속에 대한 후속 조치로서, AI·데이터·클라우드 등 다양한 분야의 디지털 협업 과제를 포함 시키는 등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양사는 마이데이터 사업을 최우선 협업 과제로 삼아 축적한 금융 노하우와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맞춤형 상품 및 차별화된 서비스를 개발하고, JV(합작투자 법인) 등 협력 방안을 모색해 융합 시너지를 낸다는 계획이다.

또한 공동인증체계 도입을 통해 비대면 금융거래를 위한 인증도 대폭 간소화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양사는 비대면 채널의 본인인증을 교차 활용해 고객 편의성을 개선하고, 양사 채널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으로 고객 기반을 확대하는 공동 사업도 추진하기로 했다.

내년에 도입 예정인 마이페이먼트(지급지시전달업)제도에 대응하는 공동사업으로, KT그룹 자회사인 BC카드와 우리금융그룹 계열사 우리은행·우리카드간 공동마케팅도 과제화한다.

BC카드의 폭넓은 가맹점망을 활용해 우리금융의 결제플랫폼을 구축하고, 향후 우리카드와 BC카드의 데이터 공유와 공동마케팅 등 구체적인 협력 방안도 논의하기로 했다.

또한 양사는 업무 협약에 AI, 빅데이터 등 디지털 전문가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까지 공동으로 마련하는 등 일반적인 협력 선언과 달리 구체적 성과 창출을 위한 업무 범위까지 협력 방안을 확대하기로 했다.

총 7개의 과제분야를 선정했으며, 각 과제별로 유관부서를 매칭해 양사의 주요 사업부문을 아우르는 대규모 협의체를 구성하고, 각 계열사 사장이 운영위원회에서 빠른 의사결정을 하며 실행력을 끌어 올린다는 방침이다.

손태승 회장은 “우리금융은 KT그룹과 과거부터 항상 함께 발전하고 성장하던 관계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KT그룹과 동맹 관계를 더욱 확고히 하고 양사가 가진 장점을 적극 활용해 IT기술로 무장한 빅테크 기업과의 경쟁에서 금융 주도권을 확보하고 한층 더 편리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중요한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구현모 대표는 “국내 최고 수준의 AI 기술을 보유한 KT그룹과 대한민국 금융 역사를 이끌어 온 우리금융그룹과의 전략적 제휴는 국내 디지털 금융 도약의 큰 변곡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적극적인 협력으로 양사가 보유한 노하우와 강점을 융합해 산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데이터사업 등 4차 산업혁명을 리딩하며 대한민국 ICT와 금융 산업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이겠다”고 전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