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손병두, 금호·현산 대면협상에 "거래 종결 접점 찾길"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8-11 13:59

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이 11일 서울 중구 전국은행연합회에서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사진= 금융위원회(2020.08.11)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손병두닫기손병두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아시아나항공 M&A(인수합병)과 관련한 금호산업과 HDC현대산업개발간 대면 협상이 성사된 데 대해 "긍정적인 뉴스"라며 "거래 종결을 위한 접점을 찾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손병두 부위원장은 11일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경제중대본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가 끝난 후 기자들과 만나 "그동안 (당사자 양측이) 만나는 것이 중요하다는 얘기를 해왔기 때문에 만남이 성사된 것을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제시했다.

손병두 부위원장은 "양측 다 각자 입장이 있겠지만 최선을 다해서 협상에 임했으면 한다"며 "거래 종결을 위해 접점을 찾아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현산은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해 금호산업이 제시한 대면 협상을 수용하기로 했는데, 재실사를 전제로 걸어 양측 대표 간 대면 협상을 역제안했다.

앞서 금호산업과 채권단은 11일을 거래 종결일로 정하고, 12일부터 인수 계약을 해지할 수 있다고 밝혔던 상황이다. 노딜 가능성이 커지던 아시아나항공 M&A가 새 국면을 맞이할 지, 아니면 견해차만 확인할 지를 두고 관심이 높다.

손병두 부위원장은 뉴딜펀드 관련해서는 "아직 실무 논의가 진행 중"이라며 말을 아꼈다. 원금보장 추구 등과 관련한 물음에도 손병두 부위원장은 "구조가 확정돼야 그에 따른 쟁점이 나오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