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은성수 "임대차 3법, 가계부채 확 늘리진 않을 것"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7-29 16:25

29일 국회 정무위 출석

은성수 금융위원장 / 사진= 금융위원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은성수닫기은성수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장이 29일 '임대차 3법' 시행으로 가계부채가 급증하진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은성수 위원장은 29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임대차 3법으로 전셋값이 폭등하면 전세대출을 많이 받아 가계부채가 늘어날 수 있다'는 지적에 대해 "가계부채가 확 늘 것 같지는 않다"고 답했다.

임대차 3법은 전월세신고제, 전월세상한제, 계약갱신청구권제 등을 담고 있고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고 있다.

은성수 위원장은 "임대차 3법이 전세금을 올리려고 하는 것은 아니고 안정을 목적으로 했을텐데 효력이 발생하기 전 막차를 타서 (전셋값을) 올리는 케이스가 있을 것 같긴 하다"며 "궁극적으로 전세시장 안정을 위한 것이기 때문에 가계부채를 확 늘릴 것 같지는 않다"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은성수 위원장은 "중장기 시계에서 가계부채가 크게 늘지 않게 각별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