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수건설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 견본주택, 주말 8천여명 인파 몰리며 관심집중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0-07-13 08:40

14일(화) 특별공급 시작으로 15일(수) 1순위, 16일(목) 2순위 청약 진행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 견본주택을 둘러보는 방문객들 / 사진=더피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양산 최고의 생활환경을 누리는 브랜드 아파트에 대한 관심은 뜨거웠다. 지난 10일(금) 견본주택의 문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한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이 우수한 평면설계를 선보인 것은 물론, 몰린 인파에도 코로나19에 대한 철저한 대비태세를 갖춰 주목받았다.

지난 10일(금) 견본주택을 오픈한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은 오픈 당일 장마로 인해 장대비가 쏟아지는 상황에도 많은 인파가 몰리며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이미 지난 3일(금) 오픈한 사이버 모델하우스에는 많은 접속자들이 몰리며 이러한 인기는 이미 예견됐다.

분양 관계자에 따르면, 오픈 3일 간 약 8천명의 방문객이 몰리면서 뜨거운 인기를 얻었다. 사전 방문 예약제와 일부 선착순 방문으로 견본주택 공개를 진행했음에도 많은 인파가 몰린 것이다.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은 지하 3층 ~ 지상 최고 29층, 총 6개 동, 총 842가구(일반분양 206가구)가 모두 실수요자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 59 ~ 84㎡의 중소형 타입으로 지어져 일찌감치 많은 기대를 모아왔다. 이수건설은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에 다양한 특화설계를 적용해 양산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로 짓는다는 계획이다. 특히 단지는 남향 위주의 4베이(Bay) 설계를 적용해 재건축 아파트에서 쉽게 볼 수 없던 차별화된 평면 설계를 적용한다.

견본주택을 방문한 박모씨(41세)는 “양산시에서도 살기 좋은 곳으로 이미 잘 알려진 물금지구의 생활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아파트가 새로 분양한다는 소식에 관심이 생겨 바로 예약을 하고 방문했다”며, “코로나19에도 안전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준비가 잘되어 있는 것 같아 안심하고 돌아볼 수 있는 데다, 평면도 잘 나온 것 같아 만족스러워 청약에 나설 생각”이라고 말했다.

대규모 주거단지가 밀집한 지역인만큼 이미 갖춰져 있는 생활인프라도 풍부하게 누릴 수 있다. 특히, 물금지구 계획단계에서부터 중심시설로 계획된 부산대 양산캠퍼스(예정)와 가까워 다양한 편의시설을 가까이에서 누릴 수 있는 것이다. 실제로, 단지 인근으로 마트, CGV 등 편의시설이 위치해 있고, 양산 부산대학교병원도 가깝다.

단지는 부산과의 접근성 또한 뛰어나다. 부산 중심까지 빠르게 이동이 가능한 부산지하철 2호선 남양산역을 가까이에서 누릴 수 있다. 실제로, 부산지하철 2호선을 통해 부산의 중심인 서면역까지 환승없이 이동이 가능하고, 센텀시티, 해운대까지도 한 번에 이동할 수 있다. 여기에 부산지하철 1호선과 2호선 사이를 이을 예정인 양산 도시철도(부산 노포~양산 북정)가 오는 2024년 개통 예정으로, 부산 시내 접근성은 더욱 더 편리해질 전망이다.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은 뛰어난 학군환경도 누릴 수 있다. 단지 바로 앞으로 범어 초등학교가 위치한 ‘초품아’ 단지다. ‘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의 줄임말로 최근 아파트 분양시장에서 가장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핫 키워드다. 30~40대 학부모 수요자가 중심인 시장에서 자녀의 안전한 통학이 가능한 단지의 선호도가 높기 때문이다. 범어 초등학교 이외에도 범어 중학교, 물금 고등학교까지 최대 12년의 도보통학이 가능한 학군환경을 갖추고 있다. 또한 주거 밀집지와 학교가 인접해 있어 자녀들에게 유해한 시설이 없는 청정 교육환경을 자랑한다.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 분양 관계자는 “지난주 오픈한 사이버 모델하우스부터 많은 관심을 가져 주셔서 이번 견본주택도 많은 분들이 방문해 주실 것으로 예상했다”며, “부산의 분당으로 불리는 물금지구의 인프라를 그대로 누리는 것은 물론, 랜드마크 단지에 걸맞은 특화 설계가 적용된 만큼 청약 성적도 기대가 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은 인근지역과 달리 규제에서도 자유로운 장점이 있다. 인근에서 공공택지지구로 조성되는 사송지구와는 달리, 민간택지의 재건축 일반분양으로 공급에 나서기 때문에 별도의 전매제한 기간이 없다.

실제로 사송지구는 현재 1년의 전매 제한기간이 있는 반면,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은 계약 이후 바로 전매가 가능하다. 여기에 7.10 주택시장 안정화 보완대책으로 혼란스러운 분양 시장에서 규제를 피해갈 수 있는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의 가치는 더욱 더 높아질 전망이다. 여기에 주택법 시행령 개정으로 지방광역시와 지방 공공택지의 전매제한이 크게 늘어나기 때문에 부산지역은 물론 인근 지역 수요자들의 관심도 모일 전망이다.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은 14일(화)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5일(수) 1순위청약, 16일(목) 2순위 청약을 진행할 계획이다. 당첨자 발표는 22일(수)에 진행되며, 정당계약은 8월 3일(월)~5일(수)까지 진행된다. ‘양산 물금 브라운스톤’의 분양과 관련한 문의 사항은 홈페이지와 문의번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