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투자증권, 옵티머스 펀드 투자금 70% 선지급 결정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07-03 11:35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한국투자증권이 환매 중단된 옵티머스자산운용 펀드 투자자에 대해 투자원금 70%를 선지급하는 보상안을 마련했다.

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국투자증권은 이날 정일문닫기정일문기사 모아보기 사장 주재로 금융소비자보호위원회를 열고 옵티머스자산운용 펀드 투자자에게 원금의 최대 70%를 선지급하는 보상안을 의결했다.

펀드를 판매한 일부 프라이빗뱅커(PB)들은 이 같은 내용을 고객들에게 전달했다. 나머지 30%는 자산 회수 후 결정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보상안은 후속 조치 등을 거쳐 일주일 후 시행될 전망이다. 이와 관련해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아직 공식적으로 확인해줄 수 있는 부분은 없다”고 말했다.

현재 옵티머스 펀드 환매 중단 규모는 총 1056억원이다.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5월 말 기준 옵티머스자산운용 펀드 판매액은 NH투자증권이 4528억원으로 가장 많고, 이어 한국투자증권(407억원), 케이프투자증권(149억원), 대신증권(45억원), 하이투자증권(25억원), 한화투자증권(19억원) 순이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