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아모레퍼시픽·보광그룹 사돈된다…27일 서민정·홍정환 약혼식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0-06-25 10:08

아모레퍼시픽 서경배 회장의 장녀 서민정씨. / 사진 = 아모레퍼시픽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과 보광그룹이 사돈의 연을 맺게 됐다.

25일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서경배닫기서경배기사 모아보기(57)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의 큰딸 민정(29)씨가 홍석준(66) 보광창업투자 회장의 큰아들 정환(35)씨와 오는 27일 약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올해 초 지인의 소개로 만났으며 서로에 대한 호감 속에서 만남을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서씨와 홍씨의 약혼식은 양가 친척들이 모인 가운데 소규모로 진행된다.

서씨는 미국 코넬대 경제학과를 졸업했고, 미국 글로벌 컨설팅 회사 베인앤컴퍼니에서 일했다. 2017년 1월 아모레퍼시픽에 경력사원으로 입사해 오산공장에서 일하다 그해 6월 퇴사했다. 지난해 10월 재입사해 현재는 아모레퍼시픽그룹 그룹전략팀 과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아모레퍼시픽그룹 지분 2.93%를 보유한 서씨는 서경배 회장(53.90%)에 이은 그룹 2대 주주로, 경영 승계 후보 1위로도 꼽힌다.

홍씨는 보광창업투자 회장의 1남 1녀 중 장남으로 보광 창투에서 투자 심사를 총괄하고 있다. 지주사 BGF(0.52%), BGF리테일(1.56%) 등 친가인 보광그룹 관련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약혼식에는 고(故) 홍진기 회장의 장녀이자 홍석준 회장 누이,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부인인 홍라희 여사 등이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홍정환씨의 고종사촌인 이재용닫기이재용기사 모아보기 삼성전자 부회장과 이부진닫기이부진기사 모아보기 호텔신라 대표이사,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할 가능성이 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