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중기부, 규제자유특구 홍보 위해 홈페이지 개설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0-06-01 16:49

규제자유특구 성과 확산 및 지역별 지정현황 등 정보 제공
오는 10일까지 오탈자 찾는 이벤트 진행

규제자유특구 홈페이지 개설/사진=중기부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6월말 3차 규제자유특구 지정을 앞두고 사업 성과 및 홍보를 위해 홈페이지를 개설했다.

중기부는 규제자유특구의 성과를 확산하고 국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규제자유특구 홈페이지를 새롭게 개설해 1일부터 대국민 서비스에 나선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이번 홈페이지 개설에 대해 평소 박영선 장관이 혁신 벤처와 스타트업이 주력이 되어 세계를 선도하는 디지털 강국을 만들겠다”고 강조한 의지가 반영됐으며, 이를 통해 규제자유특구에 대한 혁신 벤처와 스타트업들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디지털 경제로 전환하는 핵심과제로 규제혁신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어 규제혁신 1번지 규제자유특구 제도에 대한 정보를 일반 기업인들이 이해하기 쉽게 제공하고자 개설했다고 전했다.

규제자유특구 홈페이지에는 제도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상세한 설명과 △특구별 지정현황 △사후관리 및 평가 △신청서 작성 시 주의사항 등 제도 전반에 대한 설명이 일목요연하게 정리되어 있으며, △보도자료 △홍보동영상 △법률 정보 등도 제공된다.

평소 AI‧빅데이터 등 신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서비스에 대한 아이디어는 가졌으나 이를 어떻게 활용할지 답을 찾지 못했던 국민 누구나 새로 개설된 홈페이지를 통해 특구사업으로 제안하는 방법 등을 소개받고 도움을 얻을 수 있다.

중기부는 홈페이지 오픈에 맞춰 방문자들을 대상으로 ‘홈페이지 속 옥의 티를 찾아라!’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는 10일까지 홈페이지 속 오‧탈자 등을 찾아 이메일로 보내면 추첨을 통해 모바일 온누리 상품권을 지급할 예정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지난 4월 제도시행 1주년을 맞아 지역과 기업에 혁신의 아이콘으로 떠오른 규제자유특구가 이번 홈페이지 개설을 통해 국민과의 접점을 한층 좁힐 것으로 기대된다”며 “규제자유특구를 통해 보다 많은 혁신 벤처와 스타트업들이 새로운 기술력과 아이디어로 디지털 경제와 스마트 대한민국을 실현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