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JB금융, 그룹 디지털 역량 강화 위한 체계 구축…‘디지털 커뮤니티’ 출범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5-18 09:48

디지털 문화 확산으로 그룹 내 소통 기대

△ JB금융그룹이 디지털 커뮤니티를 출범한다. /사진=JB금융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JB금융그룹이 그룹의 디지털 금융 혁신 및 역량 강화를 위해 체계를 구축해나가고 있다.

최근 디지털 부문 ‘그룹시너지협의체’ 조직을 구성했으며, 그룹내 ‘디지털 커뮤니티’도 출범하면서 혁신 금융의 인프라를 다지고 있다.

JB금융은 디지털 부문은 DT(Digital Transformation)와 DA(Digital Analytics)로 부문을 이원화해 계열사들의 디지털 역량을 결집하고, 중복투자를 줄이며 계열사간 시너지를 발휘하고 있다.

DT부문은 그룹내 DT방향과 시너지, 협업 방안을 협의하고, DA부문은 데이터 분석환경 조성을 위한 계열사간 진행상황을 공유하는 역할을 한다.

디지털부문장에는 박종춘 JB금융지주 디지털총괄책임자(CDO) 상무를 임명했으며, 박종춘 CDO는 고객 풀을 증대시키는 방향으로 디지털부문의 시너지 효과를 달성할 계획이다.

JB금융은 지난해 금융 데이터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활용 및 데이터 기반 디지털 전략 실행을 위해 경영전략그룹 산하에 신규 CDO조직을 신설하고 신임 CDO로 박종춘 상무를 선임한 바 있다.

박종춘 CDO는 대내외 협력으로 빅데이터, 딥테크,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구축 등 디지털화를 위한 핵심역량을 구축하고 있다.

JB금융은 그 일환으로 과장급 이하 직원들로 구성된 ‘디지털 커뮤니티’를 출범해 직원들의 디지털 문화를 확산시키고, 디지털 역량도 함께 강화할 계획이다.

JB금융은 오는 26일까지 공모를 진행해 계열사별 5명 이하로 총 15명 내외의 소규모 커뮤니티를 구성할 예정이다.

참여하는 직원들은 Self-Learning을 통해 디지털 역량을 높이고, 커뮤니티 확대와 더불어 그룹의 디지털 문화를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

새로 출범하는 디지털 커뮤니티는 디지털 문화와 디지털 상품 및 서비스, TECH(빅데이터·AI·블록체인) 등을 주제로 활동할 계획이다.

또한 개개인의 자율성에 맡겨 디지털 정보 수집 및 오프라인 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며, 경진대회 참여와 디지털 이벤트 기획 등도 진행할 계획이다.

디지털 커뮤니티에 선정된 직원들에게는 외부 전문교육을 지원하고, 각종 경진대회에 대한 참여 기회가 부여된다.

또한 아이디어 실명제를 운영하고, 우수 콘텐츠 제안 시 전 임직원에게 공유하는 등 계열사별 우수 활동 직원에게는 CEO 포상도 지급할 예정이다.

박종춘 CDO는 “이번 JB금융그룹 디지털 커뮤니티 출범을 통해 전사적인 디지털 문화 확산과 내부 디지털 인력 양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