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코로나19] 신세계百 김해점 27일 전관 임시휴점...협력사원 확진 판정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20-02-27 10:13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신세계백화점이 협력사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김해점을 전관 임시 휴점한다.

27일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김해점의 협력사원은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해 지난 23일부터 자가격리 조치 중이었으나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신세계백화점은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이를 확인받은 뒤 즉시 임시휴점에 들어갔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 및 직원 안전을 위해 선제적인 방역활동과 위생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신세계백화점은 명동점, 강남점 일부, 대구점을 임시 휴점한 바 있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