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서민금융진흥원 창립 3주년…이계문 원장 “서민금융 종합상담기관 도약”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9-23 19:43

포용적금융 현장 실현

서민금융진흥원이 9월 23일 창립기념행사에서 내·외부 공로자에게 ‘2019년 서민금융 희망의 햇살상’을 포상했다./사진=서민금융진흥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이계문닫기이계문기사 모아보기 서민금융진흥원장이 창립 3주년 기념식에서 "서민금융 종합상담기관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은 23일 설립 3주년을 맞아 포용적 금융을 현장에서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이계문 원장은 이날 본사 대강의실에서 열린 3주년 기념식에서 서민금융 PB시스템 운영, 비대면 채널, 디지털 창구 구축 등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종합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힘써줄 것을 임직원에 당부했다.

서금원은 서민들의 금융생활의 햇살 같은 희망과 발전을 이끌어온 내‧외부 공로자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2019 서민금융 희망의 햇살상’을 수여했다.

내부직원은 공로정도에 따라 든든한 믿음의 ’한길상’ 4명, 서민의 푸르른 내일 ‘새길상’을 6명에게 수여했다.

찾아가는 금융 서비스 시행이 가능하도록 차량지원을 해준 KB금융공익재단에게는 기관포상을, 그 밖의 사회취약계층 금융지원을 위해 협업한 16명에게 ‘희망의 햇살상’을 수여했다.

서금원은 창립 3주년 행사를 대신해서 10월 2일 신용회복위원회 임직원과 함께 소외계층에 대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2일 오전 ‘서울특별시립 평화로운 집’에서 시설 청소, 거주 장애인 목욕·식사보조, 정서지원 서비스 제공 등의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계문 원장은 임직원들과 타운홀 미팅을 통해 서민을 성장시키고, 서민을 진심으로 따뜻하게 보듬고, 포용적 금융을 현장에서 실현할 수 있는 기관으로서 새로운 비전을 수립할 예정이다.

이계문 원장은 “창립 3주년을 맞아 서민 입장에 서서 실질적으로 도움을 드리고, 좀더 따뜻하게 다가갈 수 있는 포용적 금융을 현장에서 실현하는 서민금융 종합상담기관으로 계속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