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흥국생명, 경·중등 치매까지 보장 늘린 치매보험 신상품 출시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8-07-02 08:17

‘(무)흥국생명 가족사랑치매간병보험’

△사진=흥국생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흥국생명(대표이사 조병익)은 2일, 중증치매뿐 만 아니라 경도, 중등도 치매까지 보장하는 무배당 흥국생명 가족사랑치매간병보험(무해지환급형)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상품은 치매 초기단계인 경도, 중등도 치매까지 보장 범위를 확대했다. 기존의 치매보험들은 대부분 중증치매만 보장하는 한계성을 가지고 있었지만, 흥국생명의 가족사랑치매간병보험은 중증 치매는 물론 치매 초기 증상인 경도, 중등도 치매까지 보장 범위를 세분화 했다.

또한 중증치매 환자는 정상적인 생활이 어렵다는 점을 감안하여 생활자금도 지급한다. 해당 상품에 가입 후 중증치매 진단 시 진단급여금을 포함, 생활자금까지 전달한다.

생활자금은 매월 100만원 씩 지급(중증치매 진단 후 매년 생존 시)하며, 최초 36회 보증지급, 최대 180회(15년)까지 지급한다. 주계약 1000만 원 가입 시 진단급여금과 생활자금을 최대 2억 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특히 이번 치매보험은 무해지환급형을 통해 저렴한 보험료로 설계가 가능하다. 무해지환급형은 납입기간 동안은 환급금이 없는 대신 보험료를 표준형보다 저렴하게 설계할 수 있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치매보험의 가입자가 비교적 고령인 것을 고려하여 무해지환급형으로 고객들의 부담을 덜어낸 셈이다.

흥국생명 상품개발팀 관계자는 “지금까지의 치매보험이 대부분 중증치매만 보장하는 게 현실이었다”며, “흥국생명의 치매보험은 경도, 중등도 치매는 물론 생활자금도 보장하는 만큼 치매 환자들이 보험의 혜택을 누리길 바란다”고 전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