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라이언과 칙칙폭폭" 카카오-코레일, 철도 이용객 편의 증진 맞손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12-20 14:10

카카오 주요 플랫폼, 기술 활용 생활 밀착형 철도 서비스 제공
카카오맵 길찾기, 코레일 열차운행 정보 연계 교통정보, 콘텐츠 제공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카카오가 철도 이용객의 편의 증진을 위해 코레일과 손을 맞잡았다.

양사는 19일 용산구 코레일 서울사옥에서 정의정 카카오 수석부사장, 정왕국 코레일 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하여 카카오톡 등 주요 플랫폼과 기술을 기반으로 이용자를 위한 생활 밀착형 철도 서비스 제공을 위한 협력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좌측) 정왕국 코레일 부사장, (우측) 정의정 카카오 수석부사장 의 업무협약 기념 촬영 모습/사진=카카오

이미지 확대보기
업무 협약에 따라 카카오는 카카오톡 내에서 철도 승차권의 예약과 결제가 가능한 시스템을 구축해 철도 이용객들의 편의를 도모할 예정이다. 철도고객센터의 효율적 운영과 이용 문의 편리성 제고를 위해 챗봇과 상담톡을 도입할 계획이다.

카카오맵의 길찾기 서비스와 코레일의 열차운행 정보를 연계해 출발지부터 목적지까지의 통합 교통정보를 제공하고, 열차 내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공급하는 등 이용객 만족도 향상은 물론 새롭고 혁신적인 철도 이용 서비스를 위한 시도에 함께 나설 전망이다.

정의정 카카오 수석부사장(CBO, 최고비즈니스책임자)은 “카카오의 역량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간편하고 손쉬운 철도 이용, 편리한 정보 제공 등을 위한 차별화된 시스템 마련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금번 업무 협약을 계기로 이용자 중심의 서비스 개선 및 철도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긴밀한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