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타이어 펑크 없는 군용 무인차량 등 현대로템, 2019 로보월드에서 셰르파·웨어러블 로봇 공개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10-11 13:24

군민 다목적 무인차량 셰르파, 차량 앞 병사를 따라가는 종속 주행 기능
화력지원, 물자후송, 감시정찰 등 최대 시속 30km, 펑크 없는 에어리스 타이어
하체, 허리, 팔 근력 보조하는 3종의 웨어러블 로봇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현대로템이 지난 9일부터 오늘 12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1, 2홀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로봇박람회 '2019 로보월드'에 참가하여 셰르파와 웨어러블 로봇을 선보이고 있다.

부스 초입은 배터리를 이용하여 전기구동방식으로 운행되며 근거리 및 원거리 통제장치를 통해 원격 조정이 가능한 무인차량 '셰르파'가 자리했다.

△현대로템 부스 속 셰르파 차량의 모습/사진=오승혁 기자

산악 지형을 넘는 것 같은 배경 위에 놓여진 차량의 바퀴 부분 흙자국까지 재연하여 현대로템이 디테일을 살렸다.

셰르파는 민간과 군의 무인차량 겸용 다목적 차량으로 챠량 앞의 병사를 자동으로 따라가는 종속 주행 기능이 탑재되어 있고 화력지원, 물자후송, 감시정찰 등의 목적에 따라 활용 가능하다.

△현대로템 부스 속 셰르파 차량의 종속 주행 기능의 예시 모습/사진=오승혁 기자

차량의 최대 속도는 시속 30km고 통합 열관리 시스템과 냉각수 활용 수냉식 배터리 시스템을 적용하여 장거리 운행 및 사계절 운용 또한 용이하다

특히, 공기가 필요 없는 에어리스(Airless) 타이어를 적용해 험준한 지역, 전투 투입 등에 펑크 위험이 없는 점이 강점이다.

또한, 현대자동차와 공동 개발한 HUMA(Human Universal Mobility Assist), ALAD(Active Lift Assist Device), H-Frame 등 3종의 웨어러블 로봇도 함께 부스에 자리했다.

3종의 웨어러블 로봇은 사람의 근력을 보조하여 생산성 향상 및 근골격계 질환 예방을 꾀하는 장치로 HUMA는 하체근력을 보조하고 ALAD는 허리 근력을 보조한다.

△현대로템 부스 속 웨어러블 로봇 3종 모습/사진=오승혁 기자

이미지 확대보기
그리고 H-FRAME은 팔 근력을 보조하여 물건 운반에 도움을 준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