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김진숙 한국도로공사 사장 사의 표명…원희룡 ‘감찰 지시’ 여파?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2-09-23 11:25

김현준 전 LH사장 이어 문재인정부 시절 공기업 사장 두 번째 사의

김진숙 한국도로공사 사장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김진숙 한국도로공사 사장이 임기를 약 7개월여 남겨둔 시점에서 돌연 사의를 표명했다. 원희룡닫기원희룡기사 모아보기 국토교통부 장관이 도로공사에 대한 강도 높은 감찰을 지시한지 약 이틀여만의 일이다. 문재인정부 시절 임명된 공기업 사장의 사의는 김현준 전 LH사장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김진숙 사장은 한국도로공사의 첫 여성 CEO로도 주목을 모은 바 있다. 그는 인하대 건축공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위스콘신대 메디슨교에서 도시 및 지역계획 석사학위를 받았다. 1988년 기술고시(23회)에 합격하면서 공직에 입문했다. 이후 건설교통부 건설안전과장, 국토해양부 기술기준과장·기술안전정책관·항만정책관, 국토교통부 건축정책관, 서울지방국토관리청장 등과 행복청장 등을 거쳐 지난 2020년 4월부로 한국도로공사 사장에 취임한 바 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휴게소 음식 가격을 10% 줄이자는 제안을 했지만, 도공 측은 영업이익 악화 등을 이유로 이를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이와 관련해 “확정되지도 않은 내용이 언론에 보도되는 등 불미스러운 일이 생겨 이를 조사한 결과, 도로공사 측에서 이 내용을 언론에 흘리는 방식으로 개혁에 저항하려는 것이라는 강한 의심을 갖게 됐다”며, “이러한 잘못된 행태는 결국 도로공사가 자신들의 기득권을 공고히 하기 위해 공공연히 정부의 개혁에 저항하는 것으로, 반드시 혁파해야할 구태라는 판단을 하게 되어 강도높은 감찰을 지시한 것”이라고 밝혔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