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이원덕 우리은행장, NIM·이자이익 증가 두드러져…우리WON뱅킹 MAU 증대 과제(종합) [금융사 2022 1분기 실적]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2-04-22 22:12 최종수정 : 2022-04-25 22:24

우리WON뱅킹 2000만 눈앞…역량 집중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이원덕 우리은행장./사진=우리은행

이원덕 우리은행장./사진=우리은행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이원덕닫기이원덕기사 모아보기 우리은행장이 1분기 순익에서 하나은행을 제치며 3위권 은행 안착이라는 성적표를 받았다. 올해 우리금융지주가 플랫폼 역랑 강화에 전사적으로 집중하겠다고 한 만큼 대표 플랫폼 우리WON뱅킹 MAU 증대 과제를 안게 됐다.

22일 우리금융지주 2022년 1분기 실적보고서에 따르면, 우리은행 순익은 전년동기대비 29.2% 증가한 7650억원을 기록했다. 이번 1분기 순익은 하나은행(6671억원)을 제치고 3위 은행에 등극한 점에서 의미가 있다.

우량자산 중심 대출 성장이 우리은행 성장에 주효했다. 올해 1분기 원화대출 성장률은 0.8%에 그쳤으나 우량자산 비율은 90%로 작년 1분기 88.2%보다 증가했다. 총 대출은 전년동기대비 7.5% 증가한 291조원을 기록했다.

자료 = 우리금융지주 2022년 1분기 실적보고서

자료 = 우리금융지주 2022년 1분기 실적보고서

이미지 확대보기
대출자산에서는 중소기업 대출이 전년동기대비 12.7% 증가한 113조원으로 부문별로 성장세가 가장 높았다. 대출 성장에 따라 NIM은 1.49%로 작년 1분기 1.35%보다 0.14%p 증가했다.

저금리성 예금도 전년동기보다 11% 증가한 146조2060억원을 기록했다. 예대율은 97.9%를 기록했다.

이자이익 부분 성장이 두드러졌다. 우리은행 1분기 이자이익은 1조685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2.1% 증가했다.

비이자이익은 전년동기대비 20.5% 감소한 2100억원을 기록했다. 유가증권 관련 이익이 1234억원에서 310억원으로, 방카슈랑스 판매 수수료가 248억원으로 155억원으로 감소한 영향을 받았다.

건전성도 개선됐다. 우리은행 연체율은 0.21%로 작년 1분기(0.27%)보다 0.06%p 내려갔다. 고정이하여신비율은 0.19%로 작년 1분기 대비 0.11% 감소했다.

우리은행은 올해 우리WON뱅킹 MAU 확대에 주력해야 한다.

자료 = 우리금융지주 2022년 1분기 실적보고서

자료 = 우리금융지주 2022년 1분기 실적보고서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2022년 1분기 실적 컨퍼런스 콜에서 "우리금융지주는 모바일 플랫폼 확대에 전 그룹 역량 집중, 이용고객을 확보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그룹 주력인 우리WON뱅킹, 우리WON카드 MAU를 증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우리WON뱅킹 MAU 증대를 위한 경쟁력있는 비대면 상품과 서비스 개발을 추진한다.

현재 우리WON뱅킹 가입자수는 1938만8000명으로 2000만명을 앞두고 있다. 비대면상품 가입고객수는 193만9000명이다. 신용대출 중 비대면 비중은 71.9%, 적립식예금 비대면 비중은 88.4%, 거치식예금 비대면 비중은 68.7%, 펀드 비대면 비중은 79.6%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