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김진태 한샘 대표, '부분별 인테리어' 강화한다…자사주도 취득

나선혜 기자

hisunny20@

기사입력 : 2022-01-27 15:01 최종수정 : 2022-01-27 15:24

지난 24일 장내매수 통해 1254주 취득…성장 의지 표명
집 전체 리모델링 수요 둔화…부분 리모델링 신성장동력 삼아

한샘 상암동 사옥/사진제공=한샘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나선혜 기자]
김진태 한샘 대표집행임원이 약 1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하며 한샘 성장에 대한 의지를 표명했다.

27 업계에 따르면 김진태 한샘 대표집행임원이 1억원 규모 자사주를 매입했다. 지난 24 한샘은 대표가 장내매수를 통해 자사주 1254주를 취득했다고 공시했다.

대표는 지난 4 한샘 대표집행임원으로 선임됐다. 집행임원제도는 감독 기능을 하는 이사회와 별개로 업무 진행을전담하는 임원을 독립적으로 구성하는 제도다.

김진태 한샘 대표집행임원./사진제공=한샘

이미지 확대보기


업계는 이러한 대표의 결정이 지난해 발표된 주주환원정책의 후속 조치로 풀이했다. 지난해 11 한샘은 600억원 규모의 자사주 취득을 결의했다. 한샘은 지난 19일까지 300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했으며 대표 역시 대표직을 맡은 처음으로 자사주를 취득했. 한샘 관계자는 "한샘 성장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고 기업 가치를 높이겠다는 의지"라고 밝혔다.

'1일 인테리어' 등 부분별 리모델링 사업 강화하는 한샘


취임 이후 김 대표는 먼저 한샘의 핵심 사업인 리모델링을 더욱 강화한다. 한샘은 '한샘리하우스' 통해 전체 리모델링 패키지를 주로 제안했던 기존 사업구조를 기반으로 '1 리모델링', '1 가구설치' 등을 선보이며 부분 리모델링 사업을 확대한. 한샘에 따르면 3 자녀방은 반나절만에 공사가 가능하다. 한샘 관계자는 "앞으로 자녀방 외에 거실, 침실, 서재 공간별 부분 리모델링 패키지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샘이 부분별 인테리어 사업을 강화한다./사진제공=한샘

이미지 확대보기


한편 투자업계는 한샘의 지난해 4분기 실적이 부진할 것으로 전망했다. 유안타증권은 지난해 4분기 매출액 1.4% 하락한 5445억원, 영업이익 81.8% 떨어진 54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김기룡 유안타증권 애널리스트는 "주택매매거래 감소해 인테리어 수요가 둔화됐고 원재료 가격 상승이 실적 부진의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나선혜 기자 hisunny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