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국내 첫 '나스닥100 인버스·레버리지 ETF' 9일 상장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12-07 19:44

삼성운용 KODEX ETF 2종 상장…운용보수 0.3% 책정 '전진배치'

자료제공= 한국거래소(2021.12.07)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미국 나스닥100지수를 2배수와 역방향(-1배)으로 추종하는 상장지수펀드(ETF)가 국내 최초로 상장한다.

한국거래소는 삼성자산운용의 ETF 'KODEX 미국나스닥100선물인버스(H)' 및 'KODEX 미국나스닥100레버리지(합성 H)'가 2021년 12월 9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고 7일 밝혔다.

기초지수인 나스닥100지수 일간변동률의 각 -1배, +2배 성과 달성을 목표로 하는 국내 최초 ETF다.

나스닥100지수는 2600여 개 나스닥 상장 기업 중 금융주를 제외하고 시가총액 상위 100여 개 기업으로 구성돼 있으며,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등 주요 기술주 기업이 포진돼 있다.

두 상품의 총 보수는 0.3%로 책정돼 해외 유사 ETF 대비 수수료 경쟁력을 내세우고 있다.

기본적으로 레버리지 ETF의 경우 수익뿐 아니라 손실도 2배 이상 확대 될 수 있어 일반 ETF대비 고위험 상품이라는 점은 챙겨야 한다.

또 인버스 ETF도 기초지수 등락 반복시 기초지수 누적수익률과 기간수익률 간 차이는 더욱 확대될 수 있어 단기투자에 적합하다고 한국거래소 측은 설명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