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8월 경상수지 16개월 연속 흑자…서비스수지 흑자 규모 역대 2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10-07 09:16

경상수지 75.1억달러 흑자…서비스수지 10억달러 흑자전환

8월 경상수지 / 자료제공= 한국은행(2021.10.07)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한국 경상수지가 16개월 연속으로 흑자를 기록했다.

8월 상품수지 흑자폭이 전년 동월 대비 축소됐지만, 서비스수지와 본원소득수지의 개선이 반영됐다.

한국은행은 7일 발표한 '2021년 8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2021년 8월 경상수지는 75억10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66억4000만 달러)보다 흑자폭이 확대된 수치다.

한은은 "16개월 연속 경상수지 흑자로, 서비스수지, 본원소득수지의 개선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경상수지 흑자는 600억6000만 달러로 전년 동기(327억1000만 달러) 대비 큰 폭 증가했다.

8월 상품수지 흑자는 전년동월 70억8000만 달러에서 56억4000만 달러로 축소됐다.

수출은 522억2000만 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124억2000만 달러 증가했다. 글로벌 경기회복세 등 영향으로 대부분 품목 및 지역에서 수출 호조가 지속되면서, 전년동월 대비 10개월 연속 증가했다고 한은 측은 설명했다.

8월 통관수출은 석유제품이 전년 동월보다 53.9%, 화공품 49.5%, 철강제품 47.9%, 반도체 41.5%, 승용차 16.5%씩 증가했다.

수입은 465억9000만 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138억7000만 달러 증가했다. 원자재 수입가격 상승, 설비투자 지속, 소비 확대 등으로 원자재·자본재·소비재 수입이 모두 증가했다고 한은 측은 설명했다.

8월 통관수입은 원자재 79.1%, 자본재 21.6%, 소비재 16.3%씩 전년 동월보다 각각 증가했다.

8월 서비스수지는 운송수지 개선 등으로 전년동월 적자에서 10억 달러 흑자로 전환했다. 이는 2008년 10월 14억80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한 이후 최대 흑자 규모로 역대 2위 수준이다.

운송수지가 15억2000만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11억 달러 흑자폭을 확대했다. 운송수입은 41억7000만 달러로 해상화물운송 수입을 중심으로 증가했다.

본원소득수지 흑자규모는 전년동월 7억1000만 달러에서 11억1000만 달러로 확대됐다. 배당소득수입에서 해외현지법인 등으로부터의 배당수입이 증가했다.

이전소득수지는 2억3000만 달러 적자를 시현했다.

8월 금융계정 및 자본수지 / 자료제공= 한국은행(2021.10.07)

이미지 확대보기
8월 금융계정은 58억 달러 순자산 증가했다.

직접투자의 경우 내국인 해외투자가 53억3000만 달러 증가하고, 외국인 국내투자는 5억9000만 달러 늘었다.

증권투자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53억8000만 달러 증가했다. 이는 17개월 연속 증가한 수치다. 이 중 주식투자는 46억6000만 달러 증가하며 24개월 연속 늘었다.

반면 증권투자에서 외국인 국내투자는 31억2000만 달러 감소했다. 외국인의 국내주식투자 감소가 지속되고, 채권투자 증가폭은 축소됐다.

파생금융상품은 4억4000만 달러 증가했다.

기타투자는 자산이 25억5000만 달러 감소하고, 부채는 107억2000만 달러 늘었다.

준비자산은 53억9000만 달러 증가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