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카드, ‘신한 마이카’ 월 방문자수 50만 돌파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1-09-09 15:58

월 순방문자 50만명·일 순방문자 7만명 달성

신한카드는 신한 마이카의 월간 순방문자수(MAU, Monthly Active Users)가 50만명, 일간 순방문자수(DAU, Daily Active Users)는 7만명을 넘어섰다고 9일 밝혔다. /사진=신한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신한금융그룹 자동차금융 공동 플랫폼 ‘신한 마이카(My Car)’가 NO.1 자동차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신한 마이카의 월간 순방문자수(MAU, Monthly Active Users)가 50만명, 일간 순방문자수(DAU, Daily Active Users)는 7만명을 넘어섰다고 9일 밝혔다.

신한 마이카는 신한은행과 신한카드의 자동차 금융 서비스를 통합해 지난해 10월 출시됐다. 고객 본인의 차량 번호만 등록하면 다양한 맞춤 정보를 제공하는 ‘내차고 i(아이)’ 서비스는 지난달 출시했다.

이에 맞춰 올바른 운전 습관을 만들기 위한 ‘블루 드라이버’ 캠페인과 관심차량 등록 이벤트, 마이카 출석체크 이벤트를 진행했다.

특히 신한카드가 신한 마이카 방문자수를 분석한 결과 MZ세대가 47%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대면 소비에 익숙한 만큼 차량도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검색하고 구매한다는 분석이다.

또한 ESG 등 가치 소비가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재미를 추구하는 펀슈머(Funsumer)인 MZ세대들에게 블루 드라이버 캠페인, 관심차량 등록 이벤트, 마이카 출석체크 이벤트 등이 적중했다는 해석이다.

블루 드라이버는 난폭운전과 보복운전 없는 도로를 만드는 운전자를 뜻한다. 블루 드라이버 캠페인은 올바른 운전 습관을 만들어 나가기 위한 것으로 본인 운전 습관 성향 테스트를 실시하며 그에 맞는 음악 리스트를 제공해주는 것을 말한다. 캠페인 런칭 후 15일만에 1만 5000여명이 참여했다.

차량구매를 원하는 고객들이 본인의 관심 자동차를 등록하면 추첨을 통해 프리미엄 럭셔리 리무진 3일 이용권(1명), 차박 캠핑카 1박 2일 이용권(10명), 트렁크 정리함(100명)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와 함께 매일 출석만 하면 최대 100 신한 포인트를 즉시 적립해주고 전부 출석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10만 마이신한포인트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내차고 아이 서비스와 블루 드라이버 캠페인,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신한 마이카’ 애플리케이션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자동차 맞춤 정보를 편리하게 찾아볼 수 있다는 점에서 신한 마이카 월간 방문고객이 50만을 넘어선 것으로 생각한다”며 “신한금융그룹의 자동차 종합 플랫폼으로서 발전을 거듭해 고객들이 가장 먼저 찾는 자동차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