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대한민국 배구대표팀 메인후원사 신한금융그룹, '4강 진출' 여자배구 대표팀에 2억원 쾌척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1-08-09 11:21

▲ 신한금융그룹 사옥./사진제공= 신한금융그룹.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9일 2020 도쿄올림픽에서 4강 진출에 성공한 대한민국 여자배구대표팀에 격려금 2억원을 전달한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2018년 대한민국 배구협회와 공식 후원 협약을 체결하고, 지난 4년간 남녀 배구대표팀의 국제대회 출전 지원, 해외 코치진 영입, 아시아여자배구 선수권대회 타이틀 공식 후원 등 다양한 지원을 이어왔다.

신한금융은 이번 올림픽에서 매 경기마다 투혼을 펼치며 국민들에게 뜨거운 감동을 안긴 여자배구대표팀에 2억원의 격려금을 전달하기로 결정했다.

신한금융그룹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회장은 "이번 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여자배구대표팀은 매 경기 투혼을 펼치며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줬다”며 “부상 등 여러 어려움속에서도 4강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룬 여자배구대표팀에 격려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올림픽에서 신한금융이 후원 중인 탁구와 스포츠클라이밍 종목의 신유빈, 서채현 선수 등 10대 선수들이 무한한 잠재력을 보여주며 3년 뒤 파리올림픽을 더욱 기대하게 했다. 이에 신한금융은 스포츠 유망주 지원 프로그램인 ‘신한루키스폰서십’의 지원대상을 더욱 확대해 한국스포츠의 미래를 육성하는 든든한 지원자 역할을 할 계획이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