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넥슨, 게임 IP 활용한 전통예술 창작 지원…8000만원 규모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7-15 14:30

메이플스토리·마비노기·카트라이더 등 넥슨 IP 12종 활용
공연 제작 지원금·멘토링 등 선정 작품에 다양한 특전 제공

넥슨이 '제1회 보더리스 공모전'을 실시한다. 사진=넥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넥슨이 게임 IP(지식재산권)를 소재로 한 전통예술 창작 지원에 나선다.

넥슨재단은 제1회 ‘보더리스 공모전: PLAY판’을 실시하고, 오는 8월 31일까지 공모작을 접수한다고 15일 밝혔다.

‘보더리스 공모전’은 게임 IP를 활용한 실험적인 공연 창작을 지원해 게임의 문화 콘텐츠적 가치를 확산하고 공연 예술의 저변을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넥슨재단의 신규 프로젝트다. ’전통예술과 게임의 만남’을 주제로 열리는 제1회 보더리스 공모전은 넥슨재단이 주최하고 ㈜예술숲이 주관한다.

공모 참가는 전문 예술 활동 내역을 증빙할 수 있는 단체 또는 개인으로 구성된 팀이라면 누구나 가능하며, 넥슨 게임 IP를 활용한 전통예술 기반의 창작 공연을 기획해 접수하면 된다.

이번 공모전에 활용 가능한 넥슨 게임 IP는 ▲‘마비노기’ ▲‘마비노기영웅전’ ▲‘메이플스토리’ ▲‘메이플스토리2’ ▲‘카트라이더’ ▲‘크레이지아케이드’ ▲‘버블파이터’ ▲‘바람의나라’ ▲‘테일즈위버’ ▲‘아스가르드’ ▲‘일랜시아’ ▲‘어둠의전설’ 등 12종이다.

공모작 접수는 8월 1일부터 31일까지 보더리스 홈페이지를 통해 받는다. 이후 서류 심사, PT 심사 및 쇼케이스 심사를 거쳐 최종 작품을 선발한다.

최대 3개의 쇼케이스 후보작에 작품당 1000만원의 제작비를 지원한다. 최종 선정작에는 5000만원의 공연 제작비와 넥슨 게임 IP 무상 이용, 공연장 대관 및 장비 대여, 전문인력, 홍보 등의 특전을 제공한다. 최종 선정작은 내년 상반기 중 공연으로도 선보일 예정이다.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은 “게임의 문화예술적 가치를 조명하고자 다양한 예술 콘텐츠와 게임의 경계를 허무는 시도들을 지원하고 있다”며 “전통 예술과 게임의 진정한 ‘보더리스’를 이뤄낼 이번 공모전에 많은 예술인들의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넥슨재단은 게임과 예술의 경계를 허무는 다양한 시도를 지원하며 게임의 문화적 가치 알리기에 노력하고 있다. 지난 2019년 국내 온라인게임 25주년을 맞이해 온라인게임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시각화한 융복합 전시 ‘게임을 게임하다 /invite you_’를 개최하고, 2020년에는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이 게임에 대한 이야기를 가감없이 나누는 온라인 토론 프로그램 ‘보더리스: 티키타카 게임 뒷담화’를 공개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