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5월 4주 정제마진 배럴당 1.7달러...전주 대비 0.1달러 상승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1-06-01 09:25

5월 1주부터 시작된 하락세 반등

기준 : 배럴당, 단위 : 달러. 자료=증권업계.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지난달 중순에 1달러대로 떨어졌던 정제마진이 반등을 기록했다.

1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5월 4주 정제마진은 배럴당 1.7달러를 기록했다. 전주(1.6달러) 대비 0.1달러 올랐다.

지난 4월 3달러대까지 치솟았던 정제마진은 지난달부터 하락세를 보였다. 5월 1주 배럴당 2.9달러였던 정제마진은 5월 2주 2.4달러, 5월 3~4주는 1달러대를 기록했다.

증권업계에서는 하반기에 정유업황이 나아질 것으로 내다봤다. 황성현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ESG 투자 열풍으로 미국 원유 생산량이 1100만 배럴로 정체되고 있다”며 “중동 우너유 생산량 또한 확대돼 두바이유의 스프레드가 축소, 정제 마진이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