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그룹, 쏠라티 방역차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4-13 14:22

현대차그룹 이병훈 상무(왼쪽)와 전국재해구호협회 김정희 사무총장이 13일 경기도 파주 재해구호물류센터에서 방역구호차량 전달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현대차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방역구호차량으로 개조한 대형밴 쏠라티를 13일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차량은 국가 재난·재해 현장에 투입된다. 감염병, 가축전염병 등 재난별 소독 장비를 장착해 통합 방역이 가능하다. 내부엔 전기식 동력 분무기, 초미립자 살포기, 연무·연막 소독기, 수동식 분무기, 봉호복 세트 등 방역 장비를 탑재했다.

현대차그룹은 "사스, 신종플루, 메르스, 코로나19 등 각종 감염병과 구제역, 조류독감, 돼지열병 등 가축 전염병이 증가함에 따라 신속한 현장 대응이 가능한 통합 방역구호차량을 특별 제작했다"고 밝혔다.

현대차가 자동차 제조 역량을 활용해 사회공헌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룹은 지난 2006년부터 세탁구호용으로 개조한 대형트럭을 홍수 등 재난 현장에 투입해 세탁처리 및 건조를 지원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앞으로도 통합 방역구호차량과 세탁구호차량을 활용한 사회공헌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