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bhc치킨 "지난해 신규 가맹점 중 '2030세대' 절반 차지"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1-02-09 11:46

사진 = bhc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치킨가게 창업에 뛰어드는 2030세대가 늘고 있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이 지난해 신규 매장 오픈을 위한 교육과정 수료자를 분석한 결과 2030세대 비중이 48%를 차지했다고 9일 밝혔다.

bhc가 지난해 신규 매장을 내기 위한 교육과정 수료자를 분석한 결과 전체 인원 중 20대는 22%, 30대는 26%로 나타났다. 기초과정 교육은 가맹점주와 실제 매장 운영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교육으로 매장 오픈을 위해서는 반드시 수료를 해야 하는 필수 과정이다.

지난 2014년 전체 교육 수료자 중 2030세대 비중은 21%에 그쳤다. 이후 2016년 30%, 2018년 35% 등 청년 창업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에는 2020년에는 처음으로 40%대를 돌파해 최고치를 기록했다.

특히 지난해의 경우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소비가 자리 잡으면서 치킨을 비롯한 배달 수요가 크게 늘어난 것도 한몫한 것으로 bhc치킨은 분석했다.

bhc치킨 관계자는 “은퇴 후 창업 아이템은 치킨 프랜차이즈라는 등식으로 인해 중, 장년층이 주를 이루었는데 최근 들어 2030세대 창업이 늘어나면서 가맹점 세대교체가 이루어지는 추세”라며 “배달 앱과 SNS 등 IT 문화에 익숙한 젊은 세대가 디지털 환경으로 전화되고 있는 외식업 창업에 눈을 돌리고 있어 청년 창업의 증가세는 계속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