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중공업, LNG운반선 2척 4035억원 수주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12-22 09:29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총 4035억원 규모의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 사진=삼성중공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총 4035억원 규모의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이들 선박은 2024년 9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이틀에 걸쳐 약 8100억원 규모의 LNG운반선 4척 수주에 성공하며 뒷심을 발휘하고 있다. 올해 누계 수주 실적은 총 32척, 48억 달러로 수주 목표(84억달러)의 57%를 달성 중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팬데믹으로 얼어붙었던 신조선 시장이 하반기 들어 조금씩 온기를 되찾고 있는 모습"이라며 "현재 협상이 진행 중인 프로젝트들 역시 연내 수주 계약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클라슨리서치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 하반기(2020년 7~11월) 전 세계 발주량은 750만CGT다. 이는 상반기 발주량(697만CGT)을 넘어서는 등 발주세가 점차 회복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