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한화투자증권, 싱가포르 법인 ‘파인트리 증권' 출범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12-01 12:28

올해 9월 싱가포르 통화청으로부터 최종인가 획득
동남아에 유망한 대체투자상품, 비상장회사 등 발굴

▲자료=한화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1일 싱가포르 법인 ‘Pinetree(파인트리 증권)’를 정식으로 출범한다고 밝혔다.

파인트리는 ‘언제나 푸르른 소나무처럼 한결같이 고객에게 투자기회를 제공하고, 숲이 형성될 때 처음 뿌리내리는 소나무와 같이 적극적으로 신규시장을 개척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한화투자증권은 본격적인 동남아 시장 진출을 위해 지난해 4월 베트남 현지법인을 인수 후, 같은 해 11월 싱가포르에 신설법인을 설립했다.

싱가포르 법인은 코로나19 영향으로 2개월 간 이동제한령(Lock Down)이 되는 악재에도 불구하고 싱가포르 통화청(Monetary Authority of Singapore)으로부터 올해 6월 금융투자업 예비인가와 9월 최종인가를 획득했다. 한국계 증권사로는 싱가포르에서 세 번째다.

싱가포르 법인은 향후 동남아에서 유망한 대체투자상품, 비상장회사 등을 발굴해 글로벌 사업확장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이미 현지에 투자한 캡브릿지(프리-IPO상품,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 테크 인 아시아(디지털 언론사)등과 협력해 비즈니스 디지털화를 가속하고, 새로운 먹거리를 발굴할 예정이다.

권희백 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는 “동남아 금융 및 디지털의 중심지인 싱가포르에서 경쟁력을 확보해 궁극적으로 한화투자증권의 동남아 진출 허브로 자리잡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