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성장하는 냉동 핫도그 시장…신세계푸드, ‘올반 BIG 치즈콕콕 찰핫도그’ 출시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0-11-25 08:15

사진 = 신세계푸드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신세계푸드가 ‘올반 BIG 치즈콕콕 찰핫도그’를 출시하며 냉동 핫도그 가정간편식 라인업 확대에 나섰다.

25일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올해 ‘올반 찰핫도그’, ‘올반 모짜체다 찰핫도그’, ‘올반 크런치 찰핫도그’ 등 냉동 핫도그 가정간편식의 1월~10월 누적 판매량이 전년동기 대비 47% 늘었다.

전문점 수준의 맛, 간편한 조리, 합리적 가격 등 3박자를 동시에 만족시키며 소비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을 뿐 아니라, 올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집에서 간단히 조리해 먹을 수 있는 간편 간식류에 대한 수요가 높아졌기 때문으로 신세계푸드 측은 분석했다.

이에 신세계푸드는 ‘올반 BIG 치즈콕콕 찰핫도그’를 신제품으로 출시하며 시장 공략에 나섰다. ‘올반 BIG 치즈콕콕 찰핫도그’는 찹쌀을 넣어 쫄깃한 식감의 핫도그 빵 속에 체다치즈가 콕콕 박힌 프리미엄 소시지를 넣어 고소한 풍미를 높였다. 신세계백화점과 SSG닷컴, G마켓, 옥션, 11번가 등 온라인몰에서 판매되며, 가격은 1입 2500원, 4입 8380원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다시 격상됨에 따라 원격수업 등으로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많은 초중고교생을 중심으로 냉동 간식류에 대한 수요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올반 핫도그에 대한 마케팅 프로모션을 확대할 예정이다”며 “내년 상반기는 기존 핫도그에서 모양, 식재료, 식감 등을 업그레이드 한 차별화 제품으로 라인업을 확대하며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국내 냉동 핫도그 시장 규모는 2016년 395억원, 2017년 531억원, 2018년 594억원, 지난해 813억원으로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올해는 에어프라이어 보급확대 및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100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업계는 예측하고 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