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아차, 25일부터 부분파업 돌입…긴급 본교섭 결렬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11-24 17:54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자동차 노동조합이 25일부터 예고된 부분파업을 강행한다.

24일 기아차 노사는 올해 임금·단체협상 14차 본교섭을 진행했지만 결렬됐다.

기아차 노조는 24일부터 27일까지 매일 주·야간 4시간씩 부분파업을 결의한 바 있다.

사측이 파업 전날인 23일 긴급 협상을 요청해 자리가 마련됐지만 끝내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기아차 노조는 ▲잔업 복원을 통한 임금보전 ▲정년연장(60세→65세) ▲내연기관차 동력계 파워트레인(PT)부문 고용안정안 ▲전기차 동력계 파워일렉트로닉스(PE) 직접 생산 등을 요구하고 있다.

기아차 최준영 부사장(왼쪽)과 최종태 금속노조 기아차지부장.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