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서류전형에 사전과제·교육이수…KB국민은행, 결국 "채용공고 수정"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9-23 17:30

사진출처= KB국민은행 채용 홈페이지 갈무리(2020.09.23)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KB국민은행이 2020년 하반기 신입행원 채용 서류전형에서 과도한 사전 요건을 갖추도록 공고했다가 도마 위에 올랐다.

총 24시간이 걸리는 온라인 디지털 교육과정(TOPCIT) 의무이수와, 3~5페이지 분량의 사전 디지털 역량과제 등을 요구한 것인데, '채용 갑질' 논란으로 번지면서 결국 채용 홈페이지 이용이 잠정 중단되고 수정해 재공고 하기로 했다.

23일 KB국민은행 측은 당행 채용 홈페이지에 공지문으로 "금번 채용계획에 변동사항이 있어 잠시 채용 홈페이지 이용이 중단됩니다"며 "지원자 분들께서는 잠시 기다려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고 안내했다.

전일(22일) KB국민은행 홈페이지에는 하반기 일반 신입행원을 뽑는 채용공고가 올라왔다. 전형절차는 지원서 접수부터 서류전형, 필기전형,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 마지막 최종 합격자 발표 순으로 일견 통상 시중은행들과 유사하다.

그러나 자세히 보면 이번에 KB국민은행 측은 입사지원서, 자기소개서 외에도 서류전형에 디지털 사전과제, 온라인 디지털 교육 과정(TOPCIT), A.I 역량 검사 등을 요구했다.

금융권 취업 준비생들은 서류전형이 지나치게 과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취업 준비생 커뮤니티 등에서는 "영업직에 디지털 역량을 과도하게 요구하고 있다", "KB국민은행만 쓸 것도 아닌데 온라인 의무 이수를 다 들어야 하다니", "한꺼번에 갑자기 바뀌어서 준비한 게 헛수고가 됐다" 등의 비판적인 글들이 올라왔다.

이와 관련 KB국민은행 측은 "채용절차를 수정해 재공고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