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BNK부산은행, '부산시 7대 전략산업' 영위기업 연 1% 내외 초저금리 금융지원

홍지인

@

기사입력 : 2020-09-11 14:07

부산 소재 중소기업·소상공인 업체당 최대 2억 등 총 900억원 규모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이미지 확대보기
BNK부산은행이 '부산시 7대 전략산업' 영위기업에 연 1% 내외의 초저금리 금융지원을 실시한다.

BNK부산은행은 9월 14일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산시 7대 전략산업’ 영위기업에 저리의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부산은행, 부산시, 부산신용보증재단이 협력해 총 900억원 규모의 대출을 지원하는 이번 금융지원은 올해 상반기 소상공인 위주의 금융지원이 집중됨에 따라 제조업 및 기타산업에도 지원이 필요하다는 산업현장의 기대를 반영했다.

지원대상은 대표자 신용등급이 1~7등급이며, 부산시 7대 전략산업에 해당되는 부산시 내에 소재하는 중소기업·소상공인으로 업체당 최대 2억원까지 지원한다.

부산시 7대 전략산업으로는 스마트해양산업, 지능형기계산업, 미래수송기기산업, 클린테크산업,글로벌관광산업, 지능정보서비스산업, 라이프케어산업이 있다.

부산시의 금리지원과 부산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 지원을 통해 연 1% 내외의 초저금리를 적용해 기업의 금융 부담을 줄였다.

손대진 부산은행 여신영업본부장은 “이번 금융지원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고통을 겪고 있는 부산의 차세대 리딩기업의 경영 안정과 성장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지역 기업들에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