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BNK부산은행, 지방은행 최초로 대한수의사회와 주거래 금융기관 협약

홍지인

@

기사입력 : 2020-09-07 16:26

금융권 최고 수준 한도 3억 5000만원 신용대출 · 최저 연 2.26% 금리 제공

▲부산은행 본점 전경. / 사진제공 = BNK부산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BNK부산은행이 7일 지방은행 최초로 대한수의사회와 ‘주거래 금융기관 협약’을 체결했다.

부산은행은 수의사 전용 신용대출 한도를 금융권 최고 수준인 최대 3억5000만원까지 지원하며, 금리는 최대 0.50%p 특별 감면해 최저 연 2.26%(2020년 9월 7일 기준)의 금리를 제공하기로 했다. 협약은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서면협약 방식으로 진행됐다.

부산은행 프리미엄 신용카드인 ‘REX’ 카드를 신규 발급 할 경우 이용실적에 따라 캐시백이 제공된다. 창구와 온라인에서 발생하는 모든 수수료도 면제해 줄 계획이다.

부산은행은 대한수의사회 소속 회원에게 비대면 영업점인 ‘수의사 스마트 브랜치’를 통해 은행을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대출한도와 금리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도 시행할 예정이다. 직접 상담을 원하는 고객에 대해서는 ‘찾아가는 방문 상담 서비스’를 실시한다.

대한수의사회 및 산하 지역 수의사회는 협약내용을 각 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홍보하고 소속회원들에게 부산은행이 제공하는 다양한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안내하기로 했다.

손대진 부산은행 여신영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최근 반려동물 시장의 급성장에 따라 증가하는 수의사들의 금융 니즈를 충족시키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19에 따른 언택트 트렌드에 맞춰 특화된 비대면 서비스로 전국의 수의사들이 쉽고 간편하게 부산은행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