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DGB대구은행, 지역 기업·소상공인 ‘코로나19 극복’ 지원 확대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0-09-08 15:51

오는 14일부터 내달 16일까지 1개월간 5000억 규모 추석특별자금 지원

▲대구은행이 지역 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코로나19 극복’ 지원을 확대한다. / 사진제공 = 대구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DGB대구은행이 코로나19 재확산 및 장기화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위해 추석을 앞두고 특별자금 대출, 위기 관리 종합 상담창구 확대 운영 등의 지원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먼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일시적인 자금부족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14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한 달여간 5000억원 규모의 추석특별자금을 신규 지원한다.

업체당 지원한도는 10억원 이내이며 본부 승인을 받은 경우에는 그 이상의 금액도 지원이 가능하다. 이자부담 경감을 위해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1.50%p이상의 우대금리를 적용하며, 신속한 자금지원을 위해 운전자금 한도 산출 생략·신용평가 완화 등의 대출취급 절차도 간소화 된다.

현재 시행 중인 지역 소상공인 코로나19 지원 대책도 한층 더 확대한다.

대구·경북 지역신용보증재단 인근 DGB대구은행 10개 지점(대구 8개점, 경북 2개점)에 코로나19 소상공인 종합 상담창구를 설치하고 운영해 고객의 편의성을 높인다. 코로나19 소상공인 종합 상담창구를 통해 추가 유동성 지원, 만기연장, 분할상환 유예 등 금융지원 상담을 돕고 지역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의 매출과 수익회복 지원을 위한 자영업자 경영 컨설팅 및 관련 교육 프로그램 신청을 돕는다.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DGB대구은행 생활형 밀착 플랫폼 IM샵을 통한 업체 홍보 및 마케팅 지원, 영업 활성화를 위한 상권분석 등의 서비스도 이용이 가능하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이번 지원 확대를 통해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 및 업황 개선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하여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는 뜻을 밝혔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