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투자공사(KIC), 수해 긴급구호 성금 2000만원 기탁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08-20 10:32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한국투자공사(KI)C가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와 이재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

KIC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수해 긴급구호를 위한 후원금 2000만원을 기탁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올 여름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위한 구호물품 전달, 피해복구 지원 및 이재민 성금 조성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최희남 KIC 사장은 “우리의 작은 정성들이 모여 수해를 입은 지역사회에 보탬이 됐으면 한다”라며 “앞으로도 KIC는 국부펀드로서 책임과 의무를 다하고 어려움에 처해있는 이웃들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KIC는 지난 2018년 영덕 태풍 피해, 2019년 강원도 산불 및 태풍 피해, 올해 코로나19 긴급구호 등 각종 재난재해로 고통 받는 지역사회에 지속해서 구호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