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서울시·피플펀드, 대출 프로그램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 500명 모집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0-08-17 12:20

18일부터 선착순 모집

사진=피플펀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서울시와 피플펀드가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 지원자 500명을 모집한다.

서울시는 서울시 청년들의 부채 문재를 해결하고 지속 가능한 금융자립을 돕기 위해 국내 최초로 핀테크 기업 피플펀드컴퍼니와 희망만드는사람들과 함께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 상품을 출시하고 18일부터 지원대상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은 만19~34세 이하 청년 중 1금융권 대출을 받지 못해 2~3금융권을 이용해야 했던 청년이 1금융권 우량대출로 전환할 경우 그 이자 일부를 서울시가 최대 7%까지 추가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소득이 있는 만 19~34세 서울시 거주 청년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피플펀드컴퍼니의 대출심사 기준을 통과하면 최대 3000만원 한도 내에 소득 구간별(2020년 서울시 생활임금 월 219만9307원 기준)로 이자를 지원한다.

'희망 만드는 사람들'에서 제공하는 금융상담과 교육을 이수하면 우대금리(2%)를 적용 받을 수 있다.

김영경 서울시 청년청장은 “이번 사업이 청년들의 부채 경감 외에도 금융역량 강화 및 신용회복을 통해 고금리 대출의 악순환에서 벗어나 제도권 금융으로 편입될 수 있는 징검다리가 되길 희망한다” 고 밝혔다.

김대윤 피플펀드 대표는 "이번 '서울청년 징검다리대출'은 국내 최초로 서울시와 핀테크기업이 청년들의 금융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작한 사업이다"며 "피플펀드는 기존 금융 구조상 빚의 악순환에 빠지기 쉬운 우리나라 모든 청년들에게 더 좋은 조건의 금융을 제공해 건전한 금융생활 기반 마련에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