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8퍼센트, 신규 상품 ‘예치금 금고’ 출시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0-07-01 13:12

사전예약 진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P2P금융 8퍼센트가 신규 상품 '예치금 금고'를 출시한다.

8퍼센트는 신규 서비스 ‘예치금 금고’ 출시하고 사전 예약 접수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8퍼센트가 2020년 7월 중 출시하는 ‘예치금 금고’는 저금리 시대 대안 투자처를 찾는 고객들을 위해 안정성을 강화, 세후 3%대의 수익률로 기획됐다. 매일 이자가 발생하고 매월 이자가 지급된다. 기존 P2P투자 상품과 달리 하루만 맡겨도 수익이 발생하고 입출금이 자유롭다.

개설을 위한 사전 예약은 8퍼센트 홈페이지를 통해 1일 오전 10시부터 접수를 개시했다. 법인이 투자를 원할 경우 홈페이지에 기재된 이메일 또는 유선 상담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8퍼센트 예치금 금고의 자금은 플랫폼과 분리되어 NH농협은행에 의한 자금관리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가 적용된다.

은행 명의 계좌에서 개인 신용과 부동산 담보 등의 자산에 분산 투자된다. 예치금 금고 가입자는 해당 API를 통해 예치금을 입금한 이후 투자, 대출 실행, 대출자가 납입한 원리금의 투자자 예치금 전환, 투자자가 예치금을 본인명의 계좌로 출금하는 시점까지 자금 흐름의 전 과정에 대한 관리 시스템을 제공받는다. 세금과 이용료를 제외한 예치금 금고의 실수익률은 3%~4% 수준에서 형성된다.

예치금 금고는 선착순 500명이 가입할 수 있으며, 예치 한도는 다양한 투자자들에게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자 개인 고객 당 200만원으로 설정됐다.

예치금 금고 서비스에는 8퍼센트가 중신용(신용등급 4~7등급) 고객에 대한 분별력을 상승시키며 축적한 최신 평가모형(E-Index 2.0)을 적용했다. 8퍼센트는 지난 5년 간 124만 건의 개인신용 대출 신청(약 24조원 규모)을 심사했고, 1개 채권당 500여 개의 정보를 활용하여 신용평가모형을 재편했다. 이 모형은 대출자의 일상 생활에 밀접한 관계를 지닌 비금융 정보를 추가로 결합한 머신러닝 평가 시스템이다.

이효진 8퍼센트 대표는 “유례없는 저금리 시대를 맞이한 금융 소비자들께서 이번 서비스를 통해 금리 갈증 해소에 도움을 얻으셨으면 한다”라며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는 고객을 위해 리스크를 더 낮춰 세후 수익률 3~4%내외의 상품으로 출시했고, 과거 P2P투자 시장에서 미흡했던 유동성을 보완했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