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융연수원·신용정보원, 디지털금융 인력 양성소 구축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5-11 00:00

금융 빅데이터 생태계 조성
금융 DT Academy 활용

▲ 신현준 신용정보원장(왼쪽)과 문재우 금융연수원장(오른쪽)이 데이터 경제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 신용정보원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한국금융연수원이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디지털금융 분야 전문인력 양성소를 구축한다. ‘금융데이터 가명처리·익명처리 방법’ 등 교육과정을 개설한다.

또한 교육과정은 금융연수원의 ‘금융 DT Academy’에서 활용될 계획으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교육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신용정보원은 실습데이터 제공이나 전문가 지원 등 금융연수원이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진행할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

양 기관의 협력으로 디지털금융 전문인력이 확대됨에 따라 디지털금융으로의 혁신은 더욱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 차세대 ‘금융 인재’ 양성 기틀 마련

금융연수원은 한국신용정보원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상호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했다.

금융연수원은 신용정보원과 디지털금융 분야 과정개설을 위해 자문하고, 디지털금융 분야 교육과정의 개발·운영 및 실습데이터를 제공하기로 했다. 또한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자문단 및 교육강사 추천 등 협력에 나설 방침이다.

금융연수원은 ‘한국신용정보원 가명처리·익명처리 전문가 양성’ 과정을 신규 개설하고, 올해 상반기부터 5월·8월·10월·12월 등 총 4회 집합연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금융연수원의 ‘금융 DT Academy’ 교육과정에서 활용할 수 있는 신용정보원의 실습데이터를 제공받아 빅데이터 분석 전문가 등 디지털금융 전문인력 양성을 지원할 계획이다.

문재우 금융연수원장은 빅데이터 전문인력 양성 촉진을 통해 데이터 경제 활성화의 주춧돌 구축해 금융 빅데이터 생태계 조성에 나서겠다는 방침이다.

금융연수원의 ‘금융 DT Academy’는 디지털 핵심인재를 양성하는 센터로 금융회사의 디지털혁신을 지원한다.

또한 디지털금융 전문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하기 위해 빅데이터·인공지능 등 6개 분야 120여개 과정의 연수체계가 마련됐다.

최근 오픈뱅킹의 시행과 스몰 라이센스 제도 도입 등으로 기업간의 경쟁이 더욱 심화되고, 나아가 협업도 확대되면서 경쟁력 강화를 위한 특화된 디지털금융 연수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

금융연수원은 기존 RM 기능을 연수 실무담당자 중심의 연수상담 창구 역할에서 간부 중심으로 확대해 연수설계 자문 등 입체적인 활동으로 고객사의 연수 니즈를 선제적으로 파악할 계획이다.

한편 금융연수원은 뉴 비전을 달성하기 위한 3대 핵심가치로 역량강화·고객성장·혁신지향 등을 제시했다. 최적의 연수 프로그램으로 최고의 금융인재를 양성하고, 금융회사의 HRD 파트너로서 고객과 함께 성장하며, 새로운 변화와 도전으로 금융을 미래로 연결하겠다는 굳은 심지를 담았다.

◇ 데이터 기반 금융혁신 가속화

신용정보원은 금융빅데이터센터를 통해 교육과정에 필요한 실습데이터를 제공하고, 빅데이터 분석 전문가를 지원한다. 빅데이터 활용 및 가명·익명조치 관련 교육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금융연수원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신현준 신용정보원장은 금융 데이터 활용의 중추적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유용한 데이터 발굴 및 데이터셋 확충으로 금융산업의 경쟁력 제고를 뒷받침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금융분야 빅데이터 활용을 금융의 미래성장동력의 중춧돌로 삼아 금융권에 축적된 양질의 데이터를 개방·공유하는 CreDB를 고도화하고, 데이터 Eco-system 내 주요 플레이어와의 네트워킹도 체계화해 나갈 계획이다.

금융빅데이터센터는 신용정보원이 신용정보법 개정에 맞춰 금융 데이터 활용 핵심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하기 위해 신설된 센터다. 금융빅데이터센터는 데이터전략팀, 데이터보호평가팀, 빅데이터기술·분석팀, 데이터융합지원팀 등으로 구성됐다.

데이터전략팀은 금융데이터의 표준 및 품질관리체계를 수립하고, 마이데이터 지원센터를 운영한다. 데이터보호평가팀은 금융권의 정보활용·관리실태 상시 평가 및 컨설팅, 동의서 등급제 업무 등을 담당한다. 빅데이터기술·분석팀은 빅데이터 기술의 학계·산업계 공유 확산 등 데이터 생태계 조성 촉진을 담당한다.

신용정보원은 가명·익명조치 활성화를 위해 실무교육과 연구반 운영, 워크샵 개최 등을 통한 가명·익명조치 및 정보집합물 결합 활성화를 지원한다. 또한 법령 개정사항과 관련 업무 수행 절차, 가명·익명조치 기법·실습 등 실무교육을 연 2회 개최한다.

한편 신용정보원은 데이터 분석 관련 대외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학계, 연구계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회를 수시 운영하고, 신용정보 빅데이터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금융데이터 관련 주요 주제 그룹별로 전문가가 참여하는 포럼을 구성하고, 선진 사례 및 동향 자료 공유와 발표 및 토의 등의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