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타이어, 1년안에 파손되면 벤투스도 무상교체 해준다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4-08 21:13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한국타이어 티스테이션이 '스마트 안심 서비스' 적용 상품군과 대상 차량을 확대하는 개편을 단행했다고 8일 밝혔다.

스마트 안심은 구매 후 1년 또는 1만6000km이 안된 타이어가 주행 중에 파손되면 무상교체 해주는 서비스다. 본인과실도 무료로 바꿔주고 있다.

다만 그간 서비스 적용 상품군은 주로 프리미엄 타이어에 한정됐다.

이번 개편으로 벤투스·다이나프로·키너지·아이셉트 등 대부분 제품도 2개 이상 구입하면 서비스 적용이 가능해졌다. 또한 법인 차량도 서비스 대상에 포함됐다.

서비스 이용시 차량 1대당 1회에 한해 타이어 1개가 제공되며, 수리 가능한 단순 펑크나 편마모, 단차마모 등의 이상 마모의 경우는 보상 대상에서 제외된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