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과수 냉해피해 현장방문 및 지원대책 마련

편집국

@

기사입력 : 2020-04-08 19:33

경기 안성, 평택 피해농가 찾아 농업인 위로
과수 영양제 할인공급, 예산·피해복구 지원

[안성 이동규 기자]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사진 우측 세 번째)은 8일 경기 안성, 평택지역 과수 냉해피해 현장을 찾아 농업인을 위로하고, 피해 복구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냉해는 지난 5일과 6일에 나타난 이상 저온현상으로 경기, 전남, 경북, 경남 등 전국 4387ha(과수 3926, 기타 461)의 재배지에서 피해가 발생했다.

특히, 경기 안성 지역은 따뜻한 날씨로 인해 배 과수 개화 시기가 평년보다 빨라졌으며, 최근 발생한 이상저온 현상으로 배 꽃(약 905ha)이 냉해를 입었다.

농협은 이번 냉해피해와 관련하여 △농협케미컬을 통한 착과 영양제 50% 할인공급 △피해복구 지원 예산 30% 선지급 △피해규모에 따른 무이자 자금 지원 △피해 축소를 위한 꽃·열매솎기 조정 지도 및 추가 수분작업 지원 등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갑작스러운 이상저온 현상으로 인한 과수농가 등의 피해가 전국적으로 심각해 우려가 크다”면서“농협은 모든 역량을 동원해 피해 복구와 농업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