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네파 '스티오 고어텍스' 출시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04-08 18:06

네파는 아웃도어 브랜드로서의 기술력과 노하우는 살린채 일상 생활 속에서는 세련된 실루엣의 스니커즈로도 즐길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실용성을 앞세운 스티오 고어텍스를 출시했다. 사진=네파.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네파는 아웃도어 브랜드로서의 기술력과 노하우는 살린채 일상 생활 속에서는 세련된 실루엣의 스니커즈로도 즐길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실용성을 앞세운 스티오 고어텍스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일반 아웃도어 슈즈와는 달리 스포티한 무드를 살린 날렵한 디자인에 기존 트레킹화 대비 강화된 경량성으로 데일리 슈즈로도 손색 없는 것이 특징이다. 네파는 이번 스티오 고어텍스를 ‘시티 트레커’라는 별칭 답게 도심에서부터 아웃도어까지 경계없이, 주중에도 주말에도 편하게 신을 수 있는 실용성에 포커스를 맞춰 도심 속 집 앞의 짧은 거리도 나를 위한 트레킹 코스로 만들어 주는 제품으로 포지셔닝할 계획이다.

스티오 고어텍스는 일반 러닝화를 신은 것 같은 편안한 착용감과 핏을 제공하는 고어텍스 인비지블 핏 기술력이 적용되어 방수, 방풍 및 투습 기능을 제공하면서 동시에 최상의 피팅감을 제공한다. 메쉬 소재와 무재봉 공법을 적용해 가볍고 통기성이 뛰어나며 네파만의 라이트 포스 솔을 사용해 최고의 접지력을 느낄 수 있다.

또 보아 핏 시스템을 사용해 원터치로 끈을 풀고 조일 수 있으며, 발 상태에 따라 미세하게 조절이 가능하도록 했다. 향균향취 기능과 장기간 착화에도 안정감 있는 착화감을 제공하는 오쏘라이트 인솔을 사용해 실제 신발을 착용하는 소비자들을 세심하게 배려했다.

기존의 아웃도어 신발 대비 가장 큰 차별점을 가지는 것은 디자인이다. 따로 운동을 하러 나갈때도 좋지만 일상 속에서 걷기를 실천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트렌드에 맞춰 꼭 운동복이 아닌 다양한 스타일에 매칭이 가능하도록 디자인이 완성되었다. 컬러 또한 블랙과 그레이처럼 시크한 매력을 살린 제품과 액티브한 아웃도어 감각이 살아 있는 네이비와 레드까지 4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가격은 22만9000원이다.

이희주 네파 상품본부 전무는 “새롭게 선보인 스티오 고어텍스는 많은 아웃도어 슈즈 가운데 세련된 디자인 만으로도 눈길을 사로잡고, 피팅감과 접지력, 경량성 등 기술적인 부분도 어느하나 놓치지 않도록 설계된 제품”이라며 “이를 통해 스티오 고어텍스는 평범하고 안정적인 삶 속에서 때론 액티브함을 즐기기 위한 사람들이 고르는 SUV 차량처럼 신발계의 SUV라는 새로운 유형으로 포지셔닝 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