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지난해 퇴직연금 적립금 최초로 200조원 돌파…연간수익률 2.25% 기록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4-05 14:36

총비용부담률 0.45%로 모든 제도유형에서 하락

△ 연도별 적립금 및 증감률(왼쪽)과 2019년 제도유형별 구성비(오른쪽). /자료=금감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지난해 퇴직연금 적립금이 퇴직연금제도 시행 이후 최초로 적립금 200조원을 돌파했다. 연간수익률은 2.25%로 전년 대비 1.24%p 상승했다.

금융감독원과 고용노동부는 ‘2019년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 운용현황 통계’를 발표했다.

퇴직연금제도는 사용자가 퇴직급여 재원을 퇴직연금사업자에 적립·운용하고 근로자 퇴직 시 연금 또는 일시금으로 퇴직급여를 지급하는 제도다.

‘퇴직연금 적립금 운용현황 통계’는 연도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액과 운용수익률, 총비용부담률 등 퇴직연금제도의 운영현황과 관련한 주요 지표로 구성되어있다.

지난해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 규모는 전년 대비 31조 2000억원 약 16.4% 증가한 221조 2000억원으로 퇴직연금제도 도입 이후 최초로 200조원을 돌파했다.

제도유형별로는 확정급여형(DB) 1380조원, 확정기여형(DC)·IRP특례(기업형IRP) 57조 8000억원, 개인형퇴직연금(IRP) 25조 4000억원이 적립됐다.

확정급여형은 전년 대비 13.9%증가했으며, 확정기여형·IRP특례는 16.3%했다. 개인형퇴직연금의 경우 전년 대비 6.2조원이 증가하여 32.4%의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상품유형별로는 전체 적립금 221조 2000억원 중 원리금보장형이 198조 2000억원으로 89.6% 차지했으며, 실적배당형이 23조원으로 10.4%를 차지했다. 확정급여형의 경우, 다른 유형에 비해 원리금보장상품 비중이 94.6%로 높은 비중을 보였다.

지난해 타 연기금 규모는 국민연금이 737조 7000억원, 사학연금이 21조 4000억원, 공무원연금이 12조원이다.

연간수익률은 2.25%로 전년 대비 1.24%p가 상승했으며, 최근 5년 및 10년간 연환산 수익률은 각각 1.76%와 2.81%를 보였다.

상품유형별로는 원리금보장형이 1.77%, 실적배당형은 6.38%이며, 제도유형별로는 확정급여형 1.86%, 확정기여형·IRP특례 2.83%, 개인형퇴직연금 2.99%로 확정기여형과 개인형퇴직연금의 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지난해 총비용부담률은 전년 대비 0.02%p 소폭 하락한 0.45%로 나타났다. 제도유형별로는 확정급여형 0.4%, 확정기여형·IRP특례 0.57%, 개인형퇴직연금 0.42%로 모든 제도유형에서 총비용부담률이 하락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