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코로나19] 한샘, '착한 건물주' 운동 동참...TK 임대료 8억원 지원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20-03-05 18:33

상생형 표준매장 대리점 임대료 지원
"전국 한샘 280개 대리점 부담 덜어"

한샘 디자인파크 부산센텀점. /사진제공=한샘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긴급 지원책을 내놨다.

한샘은 3~4월 두 달간 대구∙경북 지역 상생형 표준매장의 대리점 임대료를 100% 감면하고, 그 외 지역은 50%를 감면한다고 5일 밝혔다. 코로나 19로 인해 대리점주가 겪는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한 조치다. 이에 따라 대구·경북을 비롯한 전국 40개 상생형 표준매장에 입점한 약 280개 대리점이 지원을 받게 된다.

특히,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대구·경북지역 대리점들은 두 달간 임대료를 전액 면제받으며 매월 지출될 수 밖에 없는 고정비가 축소돼 매장 운영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게 됐다. 지원금은 두 달간 총 8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한샘의 상생형 표준매장은 국내 가구업계 최초로 본사가 직접 매장을 임대해 제품 전시장을 만들고, 여러 대리점주가 입점해 영업을 하는 곳이다. 주요 상권에 대형 매장을 내고 싶으나 비용과 인력 등 제반 여건이 따르지 않는 대리점의 현실을 감안해 본사가 마련한 매장이다.

한샘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소상공인 분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 할 수 있도록 다방면에 걸쳐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